KB국민은행, ‘KB스타뱅킹’ 오픈뱅킹 서비스 개편…30일까지 가입 이벤트
KB국민은행, ‘KB스타뱅킹’ 오픈뱅킹 서비스 개편…30일까지 가입 이벤트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0.05.18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국민은행
사진=KB국민은행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KB국민은행은 ‘KB스타뱅킹’의 오픈뱅킹 서비스를 전면 개편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단장한 오픈뱅킹 서비스에서는 ‘충전’ 기능이 신설되고 ‘잔액모으기’ 기능이 업그레이드 됐다.

‘충전’은 예금, 대출 등 거래화면에서 잔액이 부족하거나 추가금액이 필요한 경우 다른 은행의 계좌에서 KB국민은행 계좌로 빠르게 이체 시키는 기능이다. 거래 중 화면에서 벗어날 필요 없이 몇 번의 터치를 통해 다른 은행의 자금이 KB국민은행 계좌로 이체된다.

주택청약종합저축과 예금, 로보어드바이저 추천 포트폴리오 신규 등 금융상품의 가입 또는 대출이자 입금, 공과금(국세/지방세) 납부, 펀드 추가입금, 스마트 자동화기기(ATM) 출금 서비스 등에서 충전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잔액모으기’도 업그레이드 됐다. 그동안 KB국민은행 계좌로 자금을 모으기 위해 다른 은행 계좌에서만 출금이 가능했다. 이번 개편을 통해 KB국민은행 계좌까지 포함한 최대 5개 계좌에서 한 번에 출금 후 잔액을 모을 수 있다.

‘잔액모으기 예약 서비스’도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모으기 방식을 3가지로 확대했다. 지정한 금액을 주기적으로 모으는 기존 방식 외에 ‘자투리 모으기’와 ‘잔액 채우기’가 추가됐다.

‘자투리 모으기’는 선택한 출금계좌에서 1000원‧5000원‧1만원 등 지정한 금액 미만의 잔돈을 매월‧매주‧매일 등 예약일에 자동으로 출금해 모아준다.

‘잔액 채우기’는 일정 잔액을 지정할 경우 예약일에 부족한 금액만큼 출금해 잔액을 채워준다. 급여일, 카드결제일, 자동이체일 등에 맞춰 연체나 미납 걱정 없이 계좌 잔액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KB국민은행의 자산관리 앱인 ‘KB마이머니’도 함께 개편될 예정이다. KB마이머니는 KB국민은행 뿐만 아니라 KB금융그룹을 포함한 시중은행, 카드, 증권, 보험 등 85개 기관의 자산을 통합해 지출, 자산을 관리해주는 자산관리 특화 앱이다.

오는 22일부터 오픈뱅킹 이용자는 KB마이머니 서비스를 이용해 KB국민은행 뿐만 아니라 다른 은행 계좌도 분석하고 진단하는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특히,오픈뱅킹 계좌정보를 기반으로 입출금계좌의 거래내역을 자동으로 분류해 가계부를 작성할 수 있고, 내집마련, 은퇴설계 시뮬레이션 등 유용하면서 쏠쏠한 재미가 있는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개편으로 오픈뱅킹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의 금융 편의성이 크게 확대됐다”며 “앞으로도 KB스타뱅킹은 언택트 금융시대를 선도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개편을 기념해 ‘KB오픈뱅킹 신규가입 이벤트’가 다음달 30일까지 진행된다. 이벤트 기간 중 다른 은행 계좌를 최초로 등록한 고객을 대상으로 LG 트롬스타일러, 다이슨 공기청정기, 애플 에어팟 프로,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쿠폰 중 경품을 선택해 응모할 수 있다. 이 중 스타벅스 쿠폰은 선착순 13만명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