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일반 상용망과 분리된 ‘5G 기업전용망’ 서비스 출시
LG유플러스, 일반 상용망과 분리된 ‘5G 기업전용망’ 서비스 출시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0.05.21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LG유플러스가 스마트폰 5G망과 분리된 5G 기업전용망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5G 기업전용망은 ▲점포 ▲사무실 ▲공장 ▲금융영업점 ▲제조현장 등에서 사용하는 산업용 기기 또는 업무용 단말의 통신 데이터를 보다 빠르고 안전하게 제공하는 전용 네트워크 서비스라는 설명이다.

5G 기업전용망 서비스는 ▲통신 속도 및 안정성 ▲유연한 서비스 커버리지 ▲트래픽 암호와 기반의 보안성 ▲데이터 비용 절감 등이 장점으로 꼽힌다. 특히 통신 서비스의 경우 일반 5G 상용망 보다 데이터 전송 속도와 성공률이 높아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통신 서비스 제공 방식은 사업장 환경에 따라 지정된 건물 또는 일정한 지역 내에서 데이터를 사용하거나, 특정 단말을 장소 구분 없이 전국에서 이용할 수도 있다.

또한 기업전용망은 일반적인 5G 상용망과 물리적으로 분리된 서버와 교환기를 사용하며, 모든 트래픽을 암호화로 전송해 보안성이 뛰어나 회사 또는 사업장의 정보를 전송하기 용이하다. 이밖에 와이파이망 또는 인터넷망 이용 시 투입되는 구축, 유지, 보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전국 서비스가 가능해 신규 사업장이나 점포가 생기더라도 추가적 통신망 구축 비용이 발생하지 않는다.

서재용 LG유플러스 융복합사업담당 상무는 “최근 GS EPS부터 지난해 두산인프라코어, 부산항만공사, LG 계열사 협업까지 다양한 산업 영역에서 5G 기업전용망을 검증하고 실증해왔다”며 “이번 서비스 출시를 기업형 U+5G 확산의 발판으로 삼고 스마트팩토리, 학교, 병원, 항만, 물류가 대중화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