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4명, 지역 21명·해외 유입 23명…총 1만3417명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4명, 지역 21명·해외 유입 23명…총 1만3417명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0.07.12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문병희 기자
사진=문병희 기자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명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2일 오전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전일 대비 44명 증가한 1만3417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명 가운데 지역사회 감염 사례는 21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경기 8명 ▲서울 7명 ▲광주 5명 ▲대전 1명 등이다.

나머지 23명은 해외 유입을 통해 발견됐다. ▲경기 9명 ▲전북 1명 ▲경남 1명 ▲검역 과정 12명 등이다.

기존 확진자 중 34명이 완치 판정을 받아 총 1만2178명이 격리 해제됐다. 완치율은 90.76%다.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950명으로 전날 대비 9명 늘었다.

사망자는 1명이 추가로 발생해 총 289명으로 조사됐다. 치명률은 2.15%다.

지금까지 의심 환자로 신고된 사람은 총 140만2144명이다. 확진 환자를 제외하고 2만1830명에 대한 검사가 진행 중이며 136만6897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