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보고서] 5월 은행 대출 연체율 0.42%…전월比 0.02%p↑
[이지 보고서] 5월 은행 대출 연체율 0.42%…전월比 0.02%p↑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0.07.13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지난 5월 국내은행의 대출 연체율이 소폭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20년 5월 국내은행의 원화대출 연체율(잠정)'에 따르면 지난 5월 말 기준 은행 연체율(1개월 이상 원리금 연체기준) 0.42%로 전월 말(0.40%) 대비 0.02%포인트(p) 상승했다.

전년 동월 말(0.51%)과 비교하면 0.08%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은행 연체율은 은행의 보유자산 중 대출채권의 질적 수준을 평가하는 지표다. 대출채권 중 납입기일 내 상환되지 않고 연체상태에 있는 대출채권이 은행의 수지를 악화시키는 요인으로 작용한다.

기업대출 연체율은 0.52%로 전월 말(0.50%) 대비 0.02%포인트 상승했다. 이 기간 대기업대출 연체율은 0.22% 0.24%로 0.03%포인트 뛰었고, 중소기업대출도 0.57%에서 0.59%로 0.02%포인트 올라갔다.

중소법인은 0.77%로 전월 말(0.74%) 대비 0.03%포인트, 개인사업자대출은 0.36%에서 0.37%로 0.01%포인트 상승했다.

가계대출 연체율은 0.30%로 전월 말(0.29%) 대비 0.01%포인트 올랐다. 이 중에서 주택담보대출은 0.20%로 전월 말과 유사한 수준이다. 주담대를 제외한 신용대출 등 가계대출은 0.48%에서 0.53%로 0.05%포인트 상승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