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 현대차그룹, 집중호우 피해복구 성금 20억…피해지역 차량 무상 점검
[사회공헌] 현대차그룹, 집중호우 피해복구 성금 20억…피해지역 차량 무상 점검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0.08.09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자동차
사진=현대자동차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해 성금 20억원을 기탁하고 구호활동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먼저 오는 10일 집중호우 피해복구 성금 20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전달한다.

또 피해지역 차량 무상 점검과 정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임직원들은 생필품 지원과 세탁 서비스 등에 나선다.

현대차와 기아자동차는 지난달부터 수해 현장을 방문해 침수·수해 차량을 대상으로 엔진과 변속기를 비롯한 주요 부품 무상점검을 하고 있다.

현장에서 조치가 어려운 차량은 전국 직영 서비스센터나 블루핸즈(현대), 오토큐(기아)로 보내 수리하고 수리 비용을 최대 50% 할인해준다.

자차보험 미가입 고객이 대상이며 총 할인금액 기준 300만 원 한도에서 지원하며 부가세는 별도다.

현대차는 수해 차량을 입고하고 렌터카를 이용하면 최장 10일간 렌터카 비용 절반을 지원한다. 기아차는 수해 차량을 폐차하고 기아차를 재구매하면 최장 5일 동안 무상으로 렌터카를 제공한다.

이 역시 자차보험 미가입 고객이 대상이며 법인·영업용·화물 차량은 제외된다.

현대차 임직원들은 지난달 말 긴급지원단을 구성해 수해지역 이재민들에게 생수와 라면 등을 지원하고, 세탁구호차량 2대로 옷과 이불 등을 세탁했다.

세탁구호차량은 18㎏ 세탁기 3대와 23㎏ 건조기 3대, 발전기 1대를 갖추고 있으며 하루 평균 1천㎏ 규모 세탁물을 처리할 수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성금, 수해차량 점검, 생필품·세탁 지원 등이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피해지역이 신속하게 복구돼 이재민들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