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적] 한화, 2분기 영업익 5013억 '어닝 서프라이즈'…전년比 37.9%↑
[실적] 한화, 2분기 영업익 5013억 '어닝 서프라이즈'…전년比 37.9%↑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0.08.13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한화는 올 2분기 연결 기준 매출 11조41억원, 영업이익 5013억원, 당기순이익 3507억원을 달성했다고 13일 공시했다. 시장 전망치를 상회한 어닝 서프라이즈다.

코로나19 여파에도 방산부문과 자회사 실적 개선에 힘입어 실적 개선을 이뤄냈다는 설명이다.

영업이익은 자체사업 및 한화솔루션, 한화생명 등 주요 자회사 실적 개선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37.9%(1377억원) 증가했다. 이는 시장전망치 보다 50% 이상 높은 수치다. 당기순이익도 82.5%(1585억원) 늘었다.

㈜한화 자체사업의 경우 방산부문 정상화에 힘입어 영업이익이 21.6% 증가했다. 한화솔루션은 원재료 가격 하락에 따른 케미칼 부문의 수익성 개선으로 전년 대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모두 늘었다. 한화생명도 손해율 하락에 따른 수익 개선, 증시 상승에 따른 변액보증 준비금 환입에 힘입어 양호한 실적을 시현했다.

한화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계속되는 코로나19 여파에 일부 불확실성이 존재한다”면서도 “자체사업 호조와 한화솔루션의 태양광 부문 점진적 수요 개선, 한화생명의 손해율 개선,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방산 부문 매출 증대 등으로 전년 대비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설명했다.

한화는 4차 산업 및 그린뉴딜 관련 자체사업 확대와 계열사의 신사업 진출을 통해 중장기 성장동력을 확보해나갈 계획이다.

한편 ㈜한화는 지속성장 및 미래가치 확보를 위해 한화정밀기계로부터 협동로봇사업을 양수한다고 발표했다. 이를 통해 향후 ㈜한화 기계부문은 협동로봇사업의 로봇공학기술을 활용해 현재 공급하고 있는 물류센터, 이차전지, 디스플레이 관련 설비를 고도화하며 시너지를 창출해나갈 방침이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