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모잠비크 남폴라~나메틸 도로 개통
포스코건설, 모잠비크 남폴라~나메틸 도로 개통
  • 정재훈 기자
  • 승인 2020.09.01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잠비크 남풀라~나메틸 도로의 모습. 사진=포스코건설
모잠비크 남풀라~나메틸 도로의 모습. 사진=포스코건설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포스코건설은 지난달 28일 아프리카 모잠비크 북부의 중심도시인 남풀라와 나메틸을 잇는 70㎞ 왕복 2차선 도로를 개통했다고 1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에 따르면 아프리카에서 진행되는 인프라 사업들은 기후, 풍토병, 정치적 이슈 등 외부요인들로 공사기간이 지연되는 사례가 많다. 포스코건설이 아프리카에서 처음 진행한 토목사업이었는데 현지의 열악한 환경과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30개월의 공사기간을 지켰다는 설명이다.

이 도로는 수도인 마푸토와 북부를 연결하는 주간선도로의 일부 구간이다. 사업재원은 우리 정부가 수출입은행을 통해 지원하는 대외경제협력기금(EDCF)이다. 비포장이었던 구간이 아스팔트 도로로 변모하면서 여객과 물류운송 소요시간은 3시간에서 1시간으로 대폭 줄어들게 됐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현장소장을 포함해 모든 직원들이 여러차례 말라리아에 걸리는 등 공사수행에 어려움이 많았지만 회사의 첫 아프리카 진출 프로젝트라는 책임감과 사명감을 가지고 있었기에 적기에 준공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공사수행 중에 현지 학생들을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 체육용품 기부 등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