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보고서] 경총, 올해 추석 상여금 지급 기업 전년比 5.4%P↓
[이지 보고서] 경총, 올해 추석 상여금 지급 기업 전년比 5.4%P↓
  • 정재훈 기자
  • 승인 2020.09.20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이지경제] 정재훈 기자 = 올해 추석 상여금을 지급하는 기업들이 전년 대비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20일 한국경영자총협회가 전국 5인 이상 673개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0 추석 휴무 실태조사’에 따르면 올해 추석 상여금을 지급할 계획이라고 응답한 기업은 59.1%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64.5%) 대비 5.4%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특히 추석 상여금을 계획한 기업들 가운데 지난해와 동일한 수준으로 지급하겠다고 응답한 기업은 86.5%, 적게라도 지급하겠다는 기업은 8.7%로 집계됐다. 또 지난해보다 많이 지급하겠다고 응답한 기업은 4.8%로 조사됐다.

또한 이번 설문에 참가한 기업의 50.7%는 올해 4분기 경기가 지난 1월~9월보다 악화될 것으로 내다봤다. 매출액과 영업이익 등 연간 실적 역시 전체의 3분의 2 이상이 전년 대비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경영자총협회는 이번 조사 결과와 관련, “기업들의 추석 상여금 지급 여력이 지난해보다 떨어진 기업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한편 올해 추석 연휴에는 공휴일 3일과 개천절인 토요일, 일요일로 이어져 전체 5일을 모두 쉰다고 응답한 기업의 비율이 85.1%로 가장 높았다. 이어 ▲3일 이하 6% ▲6일 이상 5.9% ▲4일 3% 순으로 집계됐다.


정재훈 기자 kkaedol0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