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보고서] ‘귀포족’은 집콕 준비 중…가정간편식·간식 등 가공식품 판매 전년比 40%↑
[이지 보고서] ‘귀포족’은 집콕 준비 중…가정간편식·간식 등 가공식품 판매 전년比 40%↑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0.09.21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픽=이베이코리아
그래픽=이베이코리아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추석을 앞두고 ‘귀포족(귀성을 포기한 사람)’들이 추석 연휴 집콕을 위한 준비에 돌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G마켓과 옥션이 추석을 앞둔 최근 한 주(9월11일~17일) 동안 가공식품 판매량을 살펴본 결과,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귀포족을 중심으로 온라인을 통해 연휴 먹거리 구매가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간편하게 한 끼 해결할 수 있는 가정간편식 판매량은 전체 50% 증가했다. 이 중 즉석 볶음요리(110%)와 찌개/찜(113%)은 각각 2배, 즉석 국은 63% 늘었다.

전자레인지 조리가 가능한 컵밥은 91%, 전투식량은 32%, 즉석밥은 25% 증가했다. 유부초밥/김밥은 3배(216%)나 급증했다.

면류도 인기다. 칼국수 판매량은 3배(211%), 우동(171%)과 짜장면/짬뽕(104%)은 각각 2배씩 증가했다. 이외 쌀국수(83%), 쫄면/비빔국수(58%), 라면(40%), 스파게티(30%) 등 다양한 품목이 늘었다.

간식과 홈술용 안주류도 수요가 많다. 도넛(344%), 베이글(209%), 간식용 소시지(305%), 스낵(51%) 등 베이커리/과자 판매량이 크게 증가한 것. 양이 많은 대용량 과자 역시 긴 연휴 기간을 달래 줄 식품으로 138% 늘었다.

안주용으로는 족발(404%), 폭립(213%), 곱창/막창(67%) 등 축산가공식품이 인기를 끌었다.

양재도 이베이코리아 마트뷰티실 팀장은 “비대면 추석 모임을 권고하고 있는 데다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기 위해 귀향을 포기하고 스스로 집콕을 선택한 이들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며 “올해 추석은 온라인을 통한 선물 구매는 물론 귀포족을 위한 식품 판매 역시 눈에 띄게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