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보고서] 8월 생산자물가, 전월比 0.5% 상승…농산물 급등
[이지 보고서] 8월 생산자물가, 전월比 0.5% 상승…농산물 급등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0.09.22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지난달 생산자물가지수가 석 달 연속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0년 8월 생산자물가지수'에 따르면 지난달 생산자물가지수는 103.19(2015년 100 기준)로 전월(102.71) 대비 0.5% 상승했다. 지난 6월부터 3개월 연속 오름세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0.5% 하락해 3월부터 6개월째 내림세를 나타냈다.

생산자물가지수는 국내 생산자가 시장에 공급하는 상품과 서비스 등의 가격 변동을 나타내는 지표다. 통상 소비자물가의 선행지표로 활용된다.

생산자물가가 오른 것은 농산물 영향이 컸다. 장마와 태풍으로 출하량이 줄어들면서 배추(80.9%), 호박(172.6%), 사과(22.6%) 등 농산물 가격이 전월 대비 16% 급등했다. 반대로 돼지고기(-8.2%) 등 축산품과 기타어류(-15.2%) 등 수산물 값은 각각 –2.3%, -3.0% 내렸다.

국제유가 상승으로 공산품 물가도 0.2% 상승했다. 벙커C유(6.0%) 등 석탄 및 석유제품은 0.8%, 제1차금속제품은 1.6% 올랐다.

여름 휴가철 등의 영향으로 서비스물가 중 휴양콘도(23%)와 호텔(6.5%)을 포함한 음식점 및 숙박 물가도 0.4% 올라갔다.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됐던 음식점 등 물가가 휴가철 등의 영향으로 올랐다는 분석이다. 서비스물가지수는 전월대비 0.3% 오른 107.18로 관련 통계 편제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특수분류별로는 식료품 물가가 전월 대비 3.3% 올랐다. 신선식품은 17.2% 급등했다. 에너지 물가는 0.4% 상승했다. 식료품과 에너지 제외 생산자물가는 0.2%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