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수원시와 공공 비대면 방역 플랫폼 구축 맞손
KT, 수원시와 공공 비대면 방역 플랫폼 구축 맞손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0.09.23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T
사진=KT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KT가 수원시와 함께 5G MEC 기반 공공 융복합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KT는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수원시 공공시설에 5G의 빠른 속도와 초저지연을 바탕으로 인공지능 얼굴인식, 발열 스크리닝, 자동출입기록 관리 등 비대면 방역 플랫폼을 구축하게 됐다. 비대면 방역 플랫폼이 구축되면 관리지가 일일이 발열 스크리닝, 출입기록 등을 하지 않더라도 자동으로 얼굴인식에 기반해 출입통제가 이뤄진다.

KT는 5G MEC 기반의 비대면 방역 서비스를 상용화해 높은 평가를 받고 있으며, 지능형 에지 생활안전 서비스를 토대로 공공부문을 대상으로 한 ‘공공 비대면 플랫폼’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KT는 5G와 MEC, AI 등 ICT역량르 활용해 공공 비대면 플랫폼 및 솔루션 개발을 맡게 되며, 수원시는 KT가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도서고나과 체육관, 유치원 등 공공시설 이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KT는 네트워크 에지 통신국사에 별도의 5G MEC 인프라를 구축해 운영하고, APN 기반의 네트워크 슬라이싱 기술을 적용해 민감한 개인정보 등 비대면 방역에 따른 데이터 보안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또 공공 비대면 플랫폼을 활용해 방역뿐만 아니라 공공시설의 비대면 코칭도 시범 적용할 예정이다.

전홍범 KT AI/DX융합사업부문장 부사장은 “수원시와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공공 분야에서 5G MEC 기반의 안전한 융복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민간 영역에서도 비대면 방역 서비스를 더욱 확산시킬 것”이라면서 “KT는 차별하된 통신 네트워크와 ICT 역량을 바탕으로 코로나19로 인해 고객과 곡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무영 수원시 제2부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많은 공공시설이 폐쇄돼 많은 시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면서 “KT와 함께 5G MEC 기반의 비대면 방역 플랫폼을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공공시설을 이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체육 등 비대면 코칭 서비스의 시범 적용을 토해 교육 서비스 접근성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