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기 스팸 신고 566만건…후후, "추석 연휴 스미싱 피해 주의하세요"
3분기 스팸 신고 566만건…후후, "추석 연휴 스미싱 피해 주의하세요"
  • 양지훈 기자
  • 승인 2020.09.27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후후앤컴패니
사진=후후앤컴퍼니

[이지경제] 양지훈 기자 = 스팸 차단 어플리케이션(앱) ‘후후’ 운영사인 후후앤컴퍼니는 올 3분기 총 566만2056건의 스팸 신고가 접수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57만7938건 증가한 규모다.

후후 앱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신고한 스팸 유형은 '주식·투자(136만6917건)'였다. 전체 스팸 신고 건수 중 24%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대출권유 유형이 135만여건, 불법게임·도박이 134만여 건으로 각각 2위와 3위로 집계됐다. 이들 상위 3개 유형의 스팸이 전체 신고 건수의 약 72%를 차지했다.

신고 접수된 전화번호 중 ‘010’으로 시작하는 이동전화 번호 비중은 전체의 53%로, 전년 동기 대비 7%포인트 상승했다.

후후앤커퍼니는 올 추석 연휴 기간에는 지난해에 비해 24%가량 증가한 200만3800여건의 위험 전화가 신고될 것으로 예측했다. 스미싱 신고 건수는 약 2만건 증가한 4만1802건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허태범 후후앤컴퍼니 대표는 "택배 조회, 명절 인사, 모바일 상품권·승차권·공연예매권 증정 등 문자 속에 출처가 확인되지 않은 인터넷 URL 주소는 클릭하지 않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양지훈 기자 humannature83@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