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계량측정의 날 국무총리 표창 수상
대한항공, 계량측정의 날 국무총리 표창 수상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0.10.27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항공
사진=대한항공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대한항공이 지난 26일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주최하는 ‘제50회 계량측정의 날’ 기념식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계량측정의 날 표창은 세종대왕이 길이와 부피의 계량원기를 제작해 사용 공표한 1446년 10월26일을 기념해 1970년부터 매년 이날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산업계량측정 분야의 선진화에 기여한 공이 큰 단체 및 개인에 수여하는 상이다.

대한항공의 이번 수상은 항공산업 분야에서 이룬 계량측정기술 선진화 노력과 항공산업 안정성 향상에 기여한 성과를 높이 인정받았기 때문이다.

대한항공은 2013년 국내 항공업계 최초로 국가기술표준원 산하 한국인정기구의 공인기관 인증을 받은 바 있다. 이에 대한항공의 항공기 제작 및 정비에 사용되는 ▲게이지 ▲고도계 ▲속도계 ▲압력계 ▲전압·전류계 ▲파형 측정기 등 총 1만2000여종에 달하는 항공산업 관련 측정 장비의 정밀도와 이 장비를 통해 산출된 ▲고도 ▲속도 ▲압력 ▲전류·전압 주파수 등 수치의 신뢰도는 국제적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대한항공 관꼐자는 “창사 이래 지속적인 국내·외 항공기 및 항공기 구조물의 설계, 제작, 정비, 성능계량 사업을 통해 광범위하고 핵심적인 기술력을 구축해 왔다”며 “이를 토대로 보잉사, 에어버스사 등 세계적인 항공기 제작사에 항공기 동체 및 구조물을 공급하고, 차세대 무인기, 드론 개발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항공정비 분야에서도 최상의 항공기 성능과 안정성 유지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