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1400억 규모 글로벌 제조업체 인수금융 주선
신한금융, 1400억 규모 글로벌 제조업체 인수금융 주선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0.11.10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신한금융그룹 GIB(글로벌 투자금융)사업부문은 글로벌 제조업체 클로져 시스템즈 인터내셔널(Closure Systems International, CSI)에 미화 1억2000만 달러 규모의 인수금융 주선을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인수금융은 글로벌 사모펀드인 서버러스(Cerberus) 캐피탈사가 설립한 캐니스터 인터네셔널 그룹(Canuster International Group)이 미국 병마개 제조업체 CSI의 북미·일본 사업부문을 인수하기 위해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는 딜이다.

신한 GIB 사업부문은 이번 딜에서 인수금융 총액 미화 4억5000만 달러 중 27%인 1억2000만 달러 규모의 인수금융을 주선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신한금융은 GIB사업부문이 가진 다양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해외 IB 비즈니스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글로벌 신시장 개척을 통한 수익성 다변화를 통해 글로벌 금융그룹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