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보이스피싱 사전 예방 서비스 제공
신한은행, 보이스피싱 사전 예방 서비스 제공
  • 문룡식 기자
  • 승인 2020.11.10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신한은행은 보이스피싱 방지 어플리케이션(앱) 피싱아이즈를 운영 중인 인피니그루와 제휴해 고객 대상 보이스피싱 사전 예방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피싱아이즈’는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고객의 핸드폰에 전송된 보이스피싱 의심 문자 메시지와 피싱 전화를 실시간으로 분석하고 핸드폰에 설치된 악성 앱 및 원격제어 앱 등을 자동으로 탐지해 의심정황 발생 시 실시간으로 피해 방지 알림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금융소비자의 보이스피싱 관련 이해를 위해 금융감독원이 제공하는 보이스피싱 소비자경보 및 다양한 피해예방 정보, 주의 알림 등도 실시간으로 전달한다.

신한은행 고객이 ‘피싱아이즈’ 앱을 사용하면 고객의 핸드폰에서 탐지되는 문자, 전화, 앱 정보 등 보이스피싱 의심 징후가 즉시 신한은행의 ‘안티(Ant)i 피싱플랫폼’에 공유된다. 이 정보를 통해 신한은행은 고객의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을 위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앱을 통한 보이스피싱 방지 알림 또는 고객에게 안내 전화를 실시한다.

보이스피싱 모니터링 강화와 앱을 통한 알림, 은행의 안내 전화를 통해 고객이 보이스피싱 정황을 정확하게 인지할 수 있어 범죄 발생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은 2020년을 금용소비자 자산보호의 원년으로 삼고 이번 ‘피싱아이즈’ 제휴 등 다양한 예방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금융감독원과 지속적인 공조를 통해 소비자보호를 선도하는 금융회사가 되겠다”고 밝혔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