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여행 쿠폰 발행 중단, 농축산물 할인 쿠폰은 유지
외식·여행 쿠폰 발행 중단, 농축산물 할인 쿠폰은 유지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0.11.23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 김보람 기자 = 정부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등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을 고려해 외식 및 여행 등의 소비쿠폰을 다시 중단한다.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수도권에서 외식 활성화 캠페인과 농촌여행 할인지원을 오는 24일 0시부터 잠정 중단한다고 23일 밝혔다. 단 농축산물 할인쿠폰은 현행대로 유지한다.

외식 할인의 경우 24일부터 응모를 중단하고 지난 22일까지 외식 이용 실적에 대해서는 추후 캠페인 재개 시에 누락 없이 모두 인정할 계획이다.

농촌여행은 신규 발급을 잠정 중단한다. 단 오늘까지 결제한 건은 인정된다. 할인액은 12월 중 카드사 정산을 거쳐 카드 결제 은행 계좌에 캐시백 형태로 지급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역 상황이 엄중한 만큼 불가피하게 외식·농촌여행 할인지원을 중단하게 됐다”며 “추후 여건이 나아지면 당국과 협의를 거쳐 신속히 사업을 재개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