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빅데이터 기반 상권분석 플랫폼 ‘KT 잘나가게’ 출시
KT, 빅데이터 기반 상권분석 플랫폼 ‘KT 잘나가게’ 출시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0.11.26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T
사진=KT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KT가 오는 27일 빅데이터로 분석한 주변 상관 정보 등을 문자메시지로 제공하는 상권분석 플랫폼 ‘KT 잘나가게’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KT 잘나가게는 KT의 빅데이터 역량을 기반으로 분석한 ▲매장 주변 상권 ▲유동인구 ▲매출 ▲경쟁 점포 ▲업계 트렌드 등의 정보를 주제별 매주 1회 문자로 제공하는 상권분석 플랫폼이다. 그간 어렵게 느껴졌던 빅데이터를 활용해 ▲음식업 ▲서비스업 ▲소맹ㅂ 등에 종사하는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빅데이터 상권 분석을 이용할 수 있다.

KT 잘나가게는 가게 주변 상권을 블록이 아닌 개별 건물을 중심으로 분석해 제공한다. 특히 이용자의 가게를 찾는 고객이 주로 어느 방향에서 오는지 등 고객 이동 패턴 및 영업반경 정보를 실제 지도와 함께 보여준다. 이에 맞게 AI가 추천해주는 잘나가게 TIP으로 이용자의 가게 상황에 맞는 영업 팁도 받아볼 수 있다.

유동인구 정보는 매월 유동인구를 예측한 데이터와 함께 ▲일평균 유동인구 ▲요일 및 시간대별 유동인구 등 가게 주변 인구정보 데이터를 제공한다. 또 1년간의 유동인구 변화량 등도 제공해 고객 특성에 맞는 영업 활동을 지원한다.

매출 분석의 경우 주변 동종 업종 가게의 지난달 예상 평균 매출과 1년간의 매출 추이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경쟁 점포 분석을 통해 가게 주변에 새로 생긴 경쟁 점포 위치, 점포 수 변화, 평균 영업 기간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 트렌드 분석과 뉴스 서비스를 통해 SNS(사회연결망서비스)상에서 인기 있는 업종별 프렌차이즈 순위와 전국 부동산 및 상가 정보, 창업 정보 등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는 업종별 트렌드 분석과 뉴스도 제공한다.

KT는 이번 출시를 기념해 한시적으로 무료 제공하며, 12월11일까지 가입 및 체험 후기를 작성한 고객 1000명에게는 선착순으로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쇼를 증정한다.

김채희 KT AI/BigData사업본부장 상무는 “이번 출시한 KT잘나가게는 어렵게만 느껴졌던 빅데이터를 활용해 누구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상권분석 플랫폼으로 코로나19로 인해 매출에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KT는 AI, 빅데이터 역량을 활용해 마음을 담아 소상공인과 함께 상생해 나가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