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고객 대상 디지털 안내 서비스 확대
삼성화재, 고객 대상 디지털 안내 서비스 확대
  • 양지훈 기자
  • 승인 2020.11.3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화재
사진=삼성화재

[이지경제] 양지훈 기자 = 삼성화재는 고객 대상 디지털 안내 서비스를 확대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 확대로 보험 계약 안내뿐만 아니라 고객 맞춤 서비스 정보도 함께 제공된다는 설명이다.

고객 생애주기에 따라 주요 중대 질병 대비 방법이나 자녀 보험 가입 수준 점검 등이 제공된다. 또 환급금 안내와 자동차보험 마일리지 정산에 관한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고객 맞춤 서비스 정보는 디지털 안내의 이점을 살려 동영상 또는 홈페이지를 링크하는 방식으로 제공된다. 별도 검색 없이 필요한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삼성화재는 고객들에게 만기, 갱신 혹은 보험료 미납 등이 발생하는 경우 우편 또는 모바일 안내를 통해 계약사항을 안내한다. 기존의 우편 안내는 최소화하고 모바일을 활용한 디지털 안내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디지털 안내 서비스 확대로 고객은 편리하게 보험 계약과 관련된 정보를 받아볼 수 있다. 또 이사 등으로 우편 안내장을 받지 못하거나 우편 분실로 인한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위험도 줄일 수 있다.

디지털 안내 서비스는 우편 안내장의 용지로 사용되는 종이 사용을 절감해 환경보호에도 이바지할 수 있다. 우편 안내를 위해 연간 3600만장 규모 A4용지를 사용하는데, 이를 디지털 안내로 대체하면 나무 3600그루를 보전하게 된다.

삼성화재는 디지털 안내 콘텐츠에 적용된 고객 맞춤 정보 제공 기술에 대한 특허도 출원했다.

삼성화재 고객전략팀 관계자는 “이번 디지털 안내 서비스 확대를 통해 고객은 회사로부터 받은 안내를 편리하고 안전하게 확인할 수 있으며, 맞춤형 서비스 정보도 함께 받게 된다”며 “편리한 고객 서비스 외에도 우편 안내 축소를 통해 환경보호에도 꾸준히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양지훈 기자 humannature83@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