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12월부터 인천-후쿠오카 노선 운항 재개
진에어, 12월부터 인천-후쿠오카 노선 운항 재개
  • 이민섭 기자
  • 승인 2020.11.30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진에어
사진=진에어

[이지경제] 이민섭 기자 = 진에어가 오는 12월부터 인천-후쿠오카 노선을 주 1회 일정으로 운항 재개한다고 30일 밝혔다.

진에어에 따르면 인천-후쿠오카 노선은 12월1일부터 매주 화요일마다 운항된다. 출발편의 경우 인천공항에서 오전 9시5분에 출발해 오전10시25분에 도착하며, 복편은 후쿠오카공항에서 오전 11시55분에 출발해 오후 1시25분 도착하는 일정이다.

후쿠오카 노선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된 지 9개월 만의 첫 운항으로, 그간 항공편이 없어 불편을 겪어왔던 기업인들의 불편이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진에어는 인천-후쿠오카 노선 재운항을 기념해 일본 노선 대상으로 변경 수수료 1회 면제 프로모션을 올 연말까지 진행한다. 해당 기간 내 일본 노선 항공권을 예매한 고객은 출발 1일 전까지 일정과 도착지(일본지역 한정) 무료 변경이 1회 가능하다. 또한 ▲사전좌석지정 할인 쿠폰 ▲위탁 수하물 추가 제공 등의 혜택도 제공된다.

진에어 관계자는 “노선이 확대된 만큼 기내 방역과 안전 수칙을 더욱 철저히 준수해 고객들이 안심하고 이용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minseob0402@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