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유니클로 서울 명동중앙점 영업 종료…불매, 코로나19에 백기
[현장] 유니클로 서울 명동중앙점 영업 종료…불매, 코로나19에 백기
  • 고성준 기자
  • 승인 2020.12.07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중구 유니클로 명동중앙점에 영업 종료를 알리는 안내 문구가 붙어 있다. 사진=고성준 기자
서울 중구 유니클로 명동중앙점에 영업 종료를 알리는 안내 문구가 붙어 있다. 사진=고성준 기자

[이지경제] 고성준 기자 = 유니클로 서울 명동중앙점이 폐점한다.

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지난 6일 유니클로를 운영하는 에프알엘코리아는 내년 1월31일부로 유니클로 명동중앙점 운영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2011년 11월 서울 중구 명동역 근처에 문을 연 유니클로 명동중앙점은 4개 층 약 3966㎡(약 1200평) 규모의 대형으로 오픈 당시 아시아 최대 규모 플래그십 매장으로 화제를 모았다.

서울 중구 유니클로 명동중앙점에 한 시민이 들어가고 있다. 사진=고성준 기자
서울 중구 유니클로 명동중앙점에 한 시민이 들어가고 있다. 사진=고성준 기자

그러나 일본의 무역 보복에 따른 불매운동과 코로나19라는 악재로 매출은(6298억원) 반 토막 났고 당기순손실은 994억원으로 적자 전환했다.


고성준 기자 joonko1@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