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음료, ‘칠성사이다·핫식스’ 등 14개 브랜드 가격 인상
롯데칠성음료, ‘칠성사이다·핫식스’ 등 14개 브랜드 가격 인상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1.29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팜앤홈·칸타타 2개 브랜드는 인하

[이지경제=김보람 기자] 롯데칠성음료가 일부 음료 제품 가격을 평균 4.7% 조정한다.

롯데칠성음료는 오는 2월1일부터 16개 음료 브랜드의 가격을 조정한다고 29일 밝혔다.

▲칠성사이다 6.6% ▲펩시콜라 7.9% ▲마운틴듀 6.3% ▲밀키스 5.2% ▲레쓰비 6% ▲핫식스 8.9% ▲트레비 6% ▲아이시스8.0 6.8% 등은 평균 7% 인상된다.

▲팜앤홈 -3.3% ▲칸타타 일부 제품(275㎖ 캔) -7.7%은 평균 5.5% 인하된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이번 가격 인상은 지난 2015년 1월 이후로 6년 만에 이뤄진 것으로 소비자 물가 안정을 위해 인상 품목 및 인상률을 최소화했다”라며 “품질 향상과 함께 끊임없는 원가개선 및 비용 절감 활동을 통해 건강한 마실 거리에 대한 소비자의 부담을 더하지 않도록 부단히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