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보고서] 20대 엄마, 30년새 52만→6만 ‘급감’
[이지 보고서] 20대 엄마, 30년새 52만→6만 ‘급감’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2.28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20대 엄마, 전체의 22.1%…평균 출산 연령 33.1세

[이지경제=김보람 기자] 출산 연령이 높아지면서 ‘20대 엄마’가 급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통계청 출생‧사망 통계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출생아 가운데 엄마가 20대인 아이는 6만200명으로 전체 출생아(27만2400명) 가운데 22.1%를 차지했다.

28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출생아 가운데 엄마가 20대인 아이는 6만200명으로 전체 출생아(27만2400명) 가운데 22.1%를 차지했다. 사진=픽사베이
28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출생아 가운데 엄마가 20대인 아이는 6만200명으로 전체 출생아(27만2400명) 가운데 22.1%를 차지했다. 사진=픽사베이

20대 엄마는 30년 사이 46만명 가까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1990년에는 엄마가 20대인 아이가 52만4000명으로 전체의 80.7%, 2000년에는 40만4000명으로 63.2%였다. 이어 2005년에는 47.6%, 지난해에는 22.1%로 하락을 거듭했다.

반면 지난해 출생아 가운데 엄마가 30대인 아이는 전체의 72.4%(19만7300명)를 차지했다.

엄마가 30대인 아이는 1990년 전체의 17.5%, 2000년 34.7%, 2010년 60.7%로 비중이 꾸준히 커지고 있다.

지난해 평균 출산 연령은 33.1세로 조사됐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