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46명, 누적 9만2817명…국내발생 335명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46명, 누적 9만2817명…국내발생 335명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03.08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240명…경기 128명·서울 97명·인천 15명

[이지경제=김보람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46명으로 집계됐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9만2817명으로 전날 대비 346명 증가했다.

진단검사 이후 통계에 반영되기까지 1~2일이 걸리는 점을 고려하면 이날 확진자는 토요일·일요일인 6~7일 검사 결과로 풀이된다.

사진=김보람 기자
사진=김보람 기자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추가로 확인된 확진자는 50명이다. 지난해 12월14일부터 지금까지 총 6457명의 수도권 확진자가 역학적 연관성이나 증상유무와 관계없이 임시선별감사소에서 발견됐다. 지난달 15일부터는 익명검사에서 실명검사로 전환돼 검사가 이뤄지고 있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국내 발생은 335명, 해외 유입이 11명이다.

지역사회 감염은 경기 128명, 서울 97명, 충북 20명, 인천 15명, 광주와 충남 각각 14명, 부산 12명, 강원 10명, 대구와 전남 6명, 전북 4명, 울산과 제주 각각 3명, 경북 2명, 세종 1명 등이다.

해외 유입 확진자 11명 중 내국인은 5명, 외국인은 6명이다. 공항·항만 검역 단계에서 5명, 지역사회에서 격리 중 6명이 확진됐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8명이 늘어 누적 1642명이다. 확진자 중 사망자 비율인 치명률은 약 1.77%다.

감염 후 치료를 통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245명이 증가한 8만3474명이다. 확진자 중 격리 해제 비율은 89.93%다.

현재 격리돼 치료 중인 환자는 전날보다 84명 늘어 7701명이다. 이 가운데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6명이 감소해 128명으로 집계됐다.


김보람 기자 qhfka7187@ezyeconomy.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