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家 ‘친환경’ 마케팅 활발…LG생건·폴 바셋·풀무원
유통家 ‘친환경’ 마케팅 활발…LG생건·폴 바셋·풀무원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1.12.17 10: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생건, ‘제로 웨이스트 ’ 제품 출시로 ESG 행보 박차
폴 바셋, 한솔제지와 맞손…전 매장 ‘친환경 종이컵’ 도입
​​​​​​​풀무원, SSG닷컴과 온라인 식품 시장 ‘선도’ 업무협약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유통업계가 친환경 제품과 서비스를 내놓고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LG생활건강은 플라스틱 포장재와 제품 부피를 줄인 제품을 출시하며 친환경 운동(제로 웨이스트 챌린지)에 동참한다. LG생건이 최근 출시한 제로 웨이스트 실천 제품들. 사진=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은 플라스틱 포장재와 제품 부피를 줄인 제품을 출시하며 친환경 운동(제로 웨이스트 챌린지)에 동참한다. LG생건이 최근 출시한 친환경 실천 제품들. 사진=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은 플라스틱 포장재와 제품 부피를 줄인 제품을 출시하며 친환경 운동(제로 웨이스트 챌린지)에 동참한다고 17일 밝혔다.

LG생활건강은 프리미엄 데일리뷰티 브랜드 닥터그루트와 엘라스틴, 벨먼, 히말라야 핑크솔트에서 쓰레기 배출량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샴푸와 얼굴과 몸 전용 비누 등 뷰티바와 가루치약을 출시했다. 

이는 환경 친화적 소비를 중시하는 고객들의 움직임을 반영한 제품으로, 제품을 사용하는 것만으로 친환경 운동에 동참할 수 있다. 뷰티바 3종은 비장애인과 장애인이 함께 지속 가능한 일상을 위한 제품을 만드는 사회적기업 ‘동구밭’과 함께했다

모두 원래 기능을 유지하면서 부피는 줄인 농축 제품이다. 뷰티바는 플라스틱 대신 종이로 포장했고, 생분해가 가능한 제형으로 처방해 환경에 대한 부담을 줄였다. 실제로 뷰티바 100g 제품은 1회 사용량 기준으로 환산 시, 액상 형태 600g의 바디워시나 샴푸와 동일 기간 사용이 가능해 플라스틱 사용을 줄일 수 있다. 

히말라야 핑크솔트의 ‘아이엠투스페이스트(가루치약)’는 히말라야 핑크솔트 성분을 담은 고운 가루 타입으로, 식물유래(코코넛) 계면활성제의 부드럽고 풍성한 거품으로 깨끗하고 개운한 사용감이 특징이다. 식약처 신고 완료한 9가지 효능으로 구취부터 잇몸질환예방까지 구강 건강을 지켜준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소비자가 제품 사용을 통한 친환경 활동을 경험할 수 있도록 제품 자체에 환경 친화적인 의미를 담은 ESG 활동”이라면서 “제품은 기능에 충실하고 화학 성분을 줄여 환경은 물론 피부에도 부담을 줄인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엠즈씨드 본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 (왼쪽부터) 한철규 한솔제지 대표이사와 김용철 엠즈씨드 대표이사. 사진=폴 바셋
커피 전문 브랜드 폴 바셋은 한솔제지와 손잡고 커피전문점 최초로 전 매장에 친환경 종이컵을 도입하며 ESG경영에 박차를 가한다. 이달 15일 엠즈씨드 본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 (왼쪽부터) 한철규 한솔제지 대표이사와 김용철 엠즈씨드 대표이사. 사진=폴 바셋

커피 전문 브랜드 폴 바셋은 한솔제지와 손잡고 커피전문점 최초로 전 매장에 친환경 종이컵을 도입하며 ESG경영에 박차를 가한다고 17일 밝혔다.

 폴 바셋은 이달 15일 엠즈씨드 본사에서 한솔제지와 ‘ESG 경영을 위한 친환경 패키지 개발 협약’을 체결했다. 이 날 협약식에서는 양사 대표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해 친환경 패키지 개발 및 신사업 추진에 관해 협의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폴 바셋은 내년 1월까지 테이크아웃용 종이컵과 일회용 포크와 숟가락을 한솔제지가 개발한 친환경 종이용기인 테라바스로 교체할 예정이며, 물티슈도 종이소재로 변경한다. 이번에 변경할 종이컵은 친환경 종이용기에 콩기름 잉크로 로고를 인쇄해 환경부에서 친환경 인증을 받은 제품이다.

한솔제지의 ‘테라바스’는 플라스틱의 일종인 폴리에틸렌(PE)코팅을 하지않아 재활용률이 뛰어난 친환경 종이 용기다.

폴 바셋 김용철 대표는 “2025년까지 주요 제품 포장도 재활용이 가능한 친환경 소재로 전환하고, ESG경영 활동 확대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폴 바셋은 10월 종이 빨대를 전면 도입했고, 빨대 없이도 음용할 수 있는 뚜껑을 도입하는 등 매장 내에서 사용하는 플라스틱을 줄이기 위해 노력해왔다. 이 밖에 커피를 추출하고 남은 커피박을 활용한 다양한 친환경 활동도 확대하고 있다. 

커피박을 압축해 인테리어 자재로 사용하는 커피박 타일을 지난 달 문을 연 대전 갤러리아 타임월드점에 처음으로 적용했고, 향후 신규 매장에도 적극 도입할 예정이다. 이 밖에 커피박을 활용한 매장용 쟁반도 개발할 계획이다.

(왼쪽부터) 천영훈 풀무원식품 영업본부장과 황운기 SSG닷컴 상품본부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풀무원식품
풀무원과 SSG닷컴이 공동마케팅 협약을 맺고 식품 카테고리 경쟁력을 강화왕 친환경 먹거리와 연계한 ESG 캠페인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왼쪽부터) 천영훈 풀무원식품 영업본부장과 황운기 SSG닷컴 상품본부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풀무원식품

풀무원은 SSG닷컴과 공동마케팅 협약을 맺고 식품 카테고리 경쟁력을 강화왕 친환경 먹거리와 연계한 ESG 캠페인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풀무원식품은 이달 16일 서울 공평동 SSG닷컴 본사에서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 식품 시장 선도를 위한 업무 협약(JBP)’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친환경 캠페인 협업을 지속해온 양사가 온라인 식품 시장에서 ESG를 선도하는 파트너로 발돋움하기 위해 추진됐다. 그동안 양사는 소비자들이 일상에서 친환경 가치를 실천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함께해 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ESG 기반 식물성 지향 식품과 동물복지 제품 지속 확대를 통한 ‘친환경 가치 극대화’, 풀무원 공식 브랜드관 론칭 및 온라인 맞춤형 상품 개발을 통한 ‘성장 확대’, 구매 데이터 공유 및 고객 맞춤형 제품 개발을 위한 ‘고객관계관리(CRM)협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첫 협력 사업으로 풀무원은 20일 SSG 닷컴에 공식 브랜드관을 연다. 풀무원은 이 브랜드관을 통해 풀무원의 단독 상품과 특별 판촉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양사가 함께 준비한 실시간 소통 판매(라이브커머스)와 ESG 캠페인도 소개할 계획이다.

풀무원과 SSG닷컴은 공식 브랜드관 신설을 기념하여 이달 31일까지 공동 판촉행사도 진행한다. 식품류 특가 행사부터 타임딜과 사은 이벤트까지 다채로운 고객 혜택이 마련됐다.

천영훈 풀무원식품 B2C영업본부 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가 온라인 식품 시장 성장을 함께 이끄는 동시에 친환경 활동을 적극 추진해 온라인 식품 시장에서 ESG 가치를 널리 확산해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