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 코스피, ‘삼천피’ 회복 실패…코스닥 하락 마감
​[마감시황] 코스피, ‘삼천피’ 회복 실패…코스닥 하락 마감
  • 김수은 기자
  • 승인 2022.01.04 16: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스피, 네이버‧카카오 약세
코스닥, 제약‧게임주 하락세
새해 코스피 상승 기대감에 개인의 순매수가 이어지고 있지만 기관 매도로 2거래일 연속 3000선을 넘지 못하고 있다. 서울 여의도에 있는 한국거래소 내부 모습. 사진=신광렬 기자
새해 코스피 상승 기대감에 개인의 순매수가 이어지고 있지만 기관 매도로 2거래일 연속 3000선을 넘지 못하고 있다. 서울 여의도에 있는 한국거래소 내부 모습. 사진=신광렬 기자

[이지경제=김수은 기자] 새해 코스피 상승 기대감에 개인의 순매수가 이어지고 있지만 기관 매도로 2거래일 연속 3000선을 넘지 못하고 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4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0.47포인트(0.02%) 오른 2989.24에 거래를 마쳤다. 기관은 7456억원을 순매도한 반면 개인은 6403억원, 외국인은 939억원 어치를 사들였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의약품(-2.08%), 서비스업(-2.03%), 섬유의복(-1.07%), 전기가스업(-1.04%) 등은 하락했다. 반면 의료정밀(2.94%), 보험(2.39%), 철강금속(2.19%), 화학(2.06%), 건설업(1.65%) 등은 상승세로 마감했다. 

시총 상위 종목 중 네이버(-2.79%), 카카오(-2.62%), 삼성바이오로직스(-2.52%), 현대차(-0.24%), 삼성SDI(-0.15%) 등은 내림세를 보였다. LG화학(4.21%), 기아(1.09%), 삼성전자우(0.42%), 삼성전자(0.13%) 등은 오름세로 거래를 마쳤다. 

코스닥은 전날보다 6.17포인트(-0.59%) 내린 1031.66으로 마감했다. 기관은 2805억원, 외국인은 2319억원을 순매도한 반면 개인은 5310억원을 순매수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디지털컨텐츠(-3.71%), 오락문화(-2.03%), 제약(-1.47%), IT(-1.08%), 반도체(-1.05%) 등은 내림세를 보였다. 반면 비금속(4.55%), 건설(2.14%), 컴퓨터서비스(1.54%), 통신서비스(1.35%), 금속(1.32%) 등은 오름세로 장을 마쳤다. 

시총 상위 종목 중 위메이드(-7.99%), 셀트리온제약(-2.97%), 카카오게임즈(-2.90%), 펄어비스(-2.61%), 셀트리온헬스케어(-1.37%), 에이치엘비(-1.10%), 에코프로비엠(-1.04%), 씨젠(-0.81%), 엘앤에프(-0.43%) 등이 하락세를 이어갔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4거래일 연속 기관 매도세로 코스피가 보합권을 벗어나지 못했다”며 “작년 말 하방경직성 강화에 힘을 실어줬던 기관의 매수세가 배당락일을 기점으로 방향을반대로 전환하면서 수급에 부담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1191.8원)보다 2.3원 오른 1194.1원에 문을 닫았다.
 


김수은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