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하루 확진자, 10만명 하회 ‘48일’만…9만928명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10만명 하회 ‘48일’만…9만928명
  • 정윤서 기자
  • 승인 2022.04.11 10: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날比 7만3천명↓…사망 258명·위중증 1099명

[이지경제=정윤서 기자]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10만명 미만으로 떨어졌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0일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9만928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1542만4598명이 됐다고 11일 밝혔다.

서울 중구보건소가 운영하는 선별진료소 모습이다. PCR 검사가자 한명도 없다. 모두 어디로 갔을까? 중구는 코로나19 청정지역일까? 사진=김진이 기자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10만명 미만으로 떨어졌다. 서울중구 선별검사소. 사진=이지경제

이날 신규 확진자는 전날(16만4481명)보다 7만3553명 감소한 것이며, 2월 22일(9만9562명) 이후 처음으로 10만명을 하회한 것이다.

이날 확진자는 국내 발생이 9만907명, 해외유입이 21명 등이다.

국내 발생의 경우 경기 2만5775명, 서울 1만4247명, 경남 5082명, 경북 5068명, 인천 4385명, 충남 4222명, 전남 4450명, 전북 3762명, 강원 3377명, 대전 3677명, 광주 3979명, 대구 2992명, 충북 2803명, 부산 2507명, 울산 1782명, 제주 1711명, 세종 1102명 등이다.

5일부터 이날까지 발생한 환진자는 일별로 26만6103명, 28만6270명, 22만4801명, 20만5333명, 18만5566명, 16만4481명, 9만928명 등 하루 평균 20만335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코로나19로 사망한 사람은 258명으로, 전날(329명)보다 줄었으며, 국내 누적 사망자는 1만9679명이다. 국내 코로나10 치명률은 0.13%다. 이날 집계된 위중증 환자는 1099명으로 전날(1114명)보다 15명 감소했다.

정부는 이날부터는 보건소 선별진료소와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신속항원검사를 중단한다. 다만, 우선순위 대상자만 PCR(유전자 증폭) 검사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우선 순위 대상자는 60세 이상자, 검사가 필요하다는 의사 소견서를 받은자, 밀접접촉자 등 역학적 관련자, 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이 나온자 등이다.

한편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기본접종을 마친 비율)은 86.7%(누적 4451만4483명), 3차 접종 완료율은 64.2%(3292만3050명)다.


정윤서 기자 news@ezyeconom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