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금융家] 우리·기업銀, ESG 경영에 온 힘
[오늘의 금융家] 우리·기업銀, ESG 경영에 온 힘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2.05.22 09: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 자원순환캠페인 ‘희망 리본’으로 자원효율화 제고나서
유튜브로 ‘우리 Wealth LIVE’ 개최…부동산 정책 방향 등 소개
IBK기업銀, 신용회복 성실 상환채무자 2만7천명 재기지원추진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우리금융지주(회장 손태승)의 주력인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과 IBK기업행(은행장 윤종원)이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에 적극 나선다.

우리은행이 임직원, 고객과 함께 자원 효율화와 순환경제를 구현하기 위해 마스크 자원순환 캠페인 ‘희망 리본(Re-born)’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희망 리본 캠페인은 코로나19 대확산에 따른 마스크 사용으로 환경오원으로 부상한 마스크를 재활용하는 것이다.

우리은행은 임직원, 고객과 함께 자원 효율화와 순환경제를 구현하기 위해 마스크 자원순환 캠페인 ‘희망 리본(Re-born)’을 진행한다. 폐마스크 수거함.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임직원, 고객과 함께 자원 효율화와 순환경제를 구현하기 위해 마스크 자원순환 캠페인 ‘희망 리본(Re-born)’을 진행한다. 폐마스크 수거함. 사진=우리은행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마스크 연간 사용량은 73억장(2만9000톤)으로, 이를 매립할 경우 분해 기간은 450년이다.

우리은행은 마스크 필터 제조사인 ㈜제이제이글로벌과 협력해 사용 후 버려지는 폐마스크를 수거하고, 자투리 마스크 원단을 활용해 재생 PP(폴리프로필렌)칩을 만든다. PP칩은 의자 등의 자원순환용품을 만드는데 쓰인다.

우리은행은 이를 위해 서울 회현동 본점과 디지털타워, 우리금융상암센터, 성수동 우리W타워 등에 마스크 수거함을 우선 설치했으며, 우리은행은 서울시 소재 주요 사회복지관 4곳에 마스크 수거함을 6월까지 추가 설치한다.

우리은행은 이번 캠페인으로 제작한 등받이 좌식의자 1000개를 한국사회복지관협회를 통해 취약계층 1000가구에 제공한다. 우리은행은 수거한 폐마스크와 마스크 생산 잔여물을 활용한 재활용 작품 전시회도 개최 예정이다.

이원덕 은행장은 “한정적인 자원을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환경 파괴를 최소화는 게 순환경제의 핵심이다. 앞으로도 일상의 작은 실천으로 자원 효율화와 순환경제를 실현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발굴해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우리은행이 25일 오후 6시에 유튜브를 통해 자산관리 세미나인 ‘우리 Wealth LIVE’를 방영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우리은행 부동산투자지원센터 전문가가 윤석열 정부의 부동산 정책 방향과 시장 전망 등을 살핀다.

세미나 참석을 희망하는 고객은 25일까지 우리WON뱅킹에서 신청할 수 있다. 세미나 시간에 맞춰 우리은행 유튜브 공식계정에 접속하면 누구나 세미나를 시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이번 세미나를 통해 부동산 관련, 고객 궁금증을 해소하겠다. 앞으로 다양한 금융서비스와 정보를 제공하는 세미나를 주기적으로 마련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부연했다.

IBK기업은행이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 후 최근 1년간 금융소외계층 2만7000명에게 카드발급을 지원했다.

기업은행이 성실상환자의 신용거래 편의를 1년간 제공한 셈이다.

사진=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이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 후 최근 1년간 금융소외계층 2만7000명에게 카드발급을 지원했다. 사진=이지경제

기업은행은 지난해 4월 금융소외계층에 대한 경제적 재기 지원 방안으로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 신용회복위원회, SGI서울보증 등과 카드발급 업무협약을 맺었다.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는 신용회복위원회에서 채무조정을 받고 월 변제금을 6개월 이상 성실 상환한 채무자에게 발급하는 카드로,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이 보증에 필요한 재원을 출연하고 SGI서울보증이 지급보증하는 상품이다.

6개월 이상 성실 상환자는 후불교통카드 기능이 탑재된 체크카드를, 1년 이상 상환자는 월 30만원 한도의 소액신용한도카드 발급이 각각 가능하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윤종원 은행장이 중소기업의 ESG경영 지원과 금융 취약계층 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기업은행은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에 이어 금융소외계층의 경제적 재도약을 위한 금융지원을 지속하가겠다”고 강조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