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의 날’ 친환경 성과공유하고 동참 캠페인 이어져
‘환경의 날’ 친환경 성과공유하고 동참 캠페인 이어져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6.03 12: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금융 ‘꿀벌의 경고...’ 영상, 꿀벌생태계 회복 위한 프로젝트
네슬레코리아, 친환경 활동 응원하는 ‘킷캣 마음더하기 챌린지’
트립닷컴, ‘지속 가능한 여행’ 이벤트 및 플로깅 친환경 캠페인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6월 5일 ‘세계환경의 날’을 앞두고 그간의 친환경 활동 성과를 공유하고 적극 동참을 유도하는 친환경 캠페인이 진행되고 있다.

KB금융이 '벌이 살 수 없는 곳은 사람도 살 수 없다, 꿀벌의 경고' 영상을 공개하며 생태계 복원 필요성을 강조했다. 사진=KB금융
KB금융이 '벌이 살 수 없는 곳은 사람도 살 수 없다, 꿀벌의 경고' 영상을 공개하며 생태계 복원 필요성을 강조했다. 사진=KB금융

KB금융그룹이 ‘세계 환경의 날(6월5일)’을 맞아 기후변화 등으로 인한 꿀벌의 실종이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과 회복의 필요성을 소개하는 ‘꿀벌의 경고’ 영상을 공개했다.

‘한국 알림이’ 서경덕 교수와 KB금융이 함께 영상을 기획하고, 평소 환경 보호에 앞장서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는 배우 김효진이 재능기부 형태로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꿀벌의 경고’ 영상은 꿀벌 생태계 회복을 위한 KB금융의 ‘K-Bee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KB금융이 ESG경영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꿀벌을 살리기 위해 국민적 관심과 동참이 필요한 활동을 발굴하고 이를 사회적 움직임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제작하였다.

영상에는 기후변화와 살충제 남용 등 꿀벌의 생존을 위협하는 환경의 변화로 인류의 지속 가능한 삶까지 위협받고 있는 현실과, 꿀벌을 되살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도 함께 담아냈다.

영상을 기획한 서경덕 교수는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꿀벌 멸종위기의 심각성을 국민들께 전파하고 지구 환경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이번 영상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내레이션을 맡은 배우 김효진은 “환경과 자연을 다시 한번 돌아보고, 꿀벌을 지키기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고민해보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꿀벌 살리기에 관심을 쏟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금융이 지난 4월 ‘자연관련 재무정보 공개 협의체(TNFD)’에 가입하며 ‘K-Bee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앞으로도 기존 환경보호 차원을 넘어 자연 생태계 보호와 생물 다양성 보존으로 ESG 활동 범위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트립닷컴이 '지속가능한 여행 해시태그 이벤트'를 개최한다. 사진=트립닷컴
트립닷컴이 '지속가능한 여행 해시태그 이벤트'를 개최한다. 사진=트립닷컴

온라인 여행사 트립닷컴이 6월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다양한 이벤트 및 활동을 펼친다.

이용자들의 적극 참여를 유도해 ‘지속가능한 여행’에 대해 함께 생각해보고 이를 실질적으로 적용한 상품 개발에도 더욱 매진할 예정이다.

5일까지 지구를 위한 환경 보호 방법을 공유하는 ‘지속 가능한 여행’ 이벤트도 진행한다. 트립닷컴 내 여행자 SNS인 트립모먼트에서 보호하고 싶은 국내외 자연경관 사진 및 일상 속 환경 보호 실천 습관을 포스팅하고, ‘지속 가능한 여행’ 해시태그를 삽입하면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트립닷컴은 5월에 이어 6월 9일과 11일 서울에서도 연이어 플로깅 캠페인을 진행하며 ‘지속가능한 여행’을 위한 다양한 활동에 나선다.

트립닷컴을 운영하는 트립닷컴 그룹은 최근 ‘연간 ESG 보고서’를 통해 환경을 포함한 ESG 경영 전략 및 주요 성과를 발표한 바 있다. 트립닷컴 그룹은 에티하드 항공 외에도 지속 가능한 글로벌 여행 생태계 조성을 위해 업계의 주요 파트너사와 협력하고 있으며 폐기물을 줄이고(Reducing waste), 자원을 재사용(Reusing) 하며 재활용(Recycling) 하는 ‘3R’ 전략을 통해 친환경 활동을 추진 중이다.

홍종민 트립닷컴 한국지사장은 “트립닷컴은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지속 가능한 여행 이벤트 및 플로깅 캠페인 등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전개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여행업계를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서 고객 및 파트너들과 함께 지속 가능한 여행을 고민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네슬레코리아가 그간의 탄소 중립 활동 성과를 발표했다. 사진=네슬레코리아
네슬레코리아가 그간의 탄소 중립 활동 성과를 발표했다. 사진=네슬레코리아

네슬레코리아가 6월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재생 가능한 자원을 기반으로 생태계 복원과 공유가치창출을 위해 전개해 온 네슬레의 활동 및 성과를 공유했다. 또 네슬레의 대표 초콜릿 브랜드 ‘킷캣’은 친환경 활동을 응원하는 소비자 참여 캠페인 ‘마음더하기 챌린지’를 3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네슬레는 앞서 2050년까지 제조, 패키징, 공급망 등 비즈니스 전반에서 탄소 중립(Net Zero)을 달성하기 위해 2025년까지 약 4조 2000억 원(32억 스위스 프랑)을 투자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2018년부터 현재까지 970만 톤의 이산화탄소 환산량 제거를 달성했으며, 2025년까지 절대적 배출량을 2018년도 대비 20%, 2030년에는 50% 감축을 계획하고 있다.

네슬레는 산림 보존에서 한 발 더 나아가 자연 생태계를 복원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2021년 말 기준 육류, 팜유, 펄프 및 종이, 콩 및 설탕 등 주요 다섯 가지 원료의 97.2%를 삼림파괴 없는(Deforestation-free) 공급망을 통해 조달하고 있다.

숲을 재조성하는 ‘글로벌 재식림 프로그램(Global Reforestation Program, GRP)’, 토질 향상, 생물 다양성 및 수자원 보전에 중점을 둔 재생 농업 개발 및 확대 등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네슬레코리아는 오늘부터 이달 24일까지 킷캣의 탄소 중립 달성을 위한 친환경적 활동을 응원하는 소비자 참여 캠페인인 ‘마음더하기 챌린지’를 개최한다. 킷캣코리아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킷캣의 친환경 활동에 마음을 더해 지지한다’는 의미로 ‘+(더하기)’ 모양의 사진과 환경보호를 위한 다짐을 함께 적어넣으면 된다. 참여자에게는 킷캣 포장지를 재활용한 업사이클링 굿즈를 선물로 제공할 예정이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