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그룹 상장 계열사 3사,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동원그룹 상장 계열사 3사,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 정윤서 기자
  • 승인 2022.07.07 15: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원산업·동원F&B·동원시스템즈, 각 계열사 사업 특화 ESG 경영

[이지경제=정윤서 기자] 동원산업, 동원F&B, 동원시스템즈 등 동원그룹 계열사 3사는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성과와 비전을 담은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7일 밝혔다.

동원그룹 계열사 3사는 ESG 경영 성과와 비전을 담은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7일 발간했다. 이미지=동원그룹
동원그룹 계열사 3사는 ESG 경영 성과와 비전을 담은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7일 발간했다. 이미지=동원그룹

각 계열사는 사업 특성에 맞는 ESG 경영을 강화해 나가기 위해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각각 발간했다.

동원산업은 ‘미래의 바다를 위한 지속가능한 수산유통기업’이라는 비전을 바탕으로, 글로벌 수산기업들의 지속가능경영을 논의하는 회의체 ‘SeaBOS’의 창립 구성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5월에는 이사회 산하의 컴플라이언스 위원회를 ESG 위원회로 확대 개편하여 온실가스 저감 및 현장 중심의 안전보건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동원F&B는 지난해 6월 건강한 식품을 고객에게 제공하는 것을 넘어 기업의 환경적,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경영의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ESG 위원회를 신설했다. 

동원F&B는 ‘친환경 제품 매출 1000억원 달성’, ‘연간 플라스틱 사용량 15% 절감’, ‘산업안전 보건경영 확립’ 등 ESG 3대 핵심 목표를 선정하고 이행 내역과 성과를 지속 관리하고 있다.

소비재 전반의 포장재를 생산하는 동원시스템즈는 이번 보고서를 통해 2050년까지 전 사업장의 탄소 배출량을 ‘0’으로 감축해나가겠다는 ‘2050 탄소 중립’을 선언했다. 

이를 위해 전 사업장에 탄소 배출량 관리를 위한 기반 시설을 구축하고 있으며 저탄소 ‘녹색기술제품’ 친환경 포장재와 친환경 배터리로 주목 받는 이차전지의 소재 사업에도 진출하며 첨단소재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다.

이들 회사는 각각 지속가능경영보고서의 국제 표준 지침인 GRI(Global Reporting Initiative)을 기준으로 보고서를 작성한 후 외부 전문기관의 검증을 받았다.

동원그룹 관계자는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는 사회필요기업으로서 지금보다 더 나은 미래를 위한 ESG 경영 활동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각 회사 누리집에서 보고서를 볼 수 있다.


정윤서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