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업계, 다채로운 커피 체험 마케팅 한창
커피업계, 다채로운 커피 체험 마케팅 한창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8.05 08: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스프레소 15주년, 프리미엄커피 체험서비스
남양유업, ‘프렌치카페’ 카페믹스 리뉴얼 출시
라이언커피, 열대의 향 가득 드립백 8종 선봬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깊고 깔끔한 맛을 자랑하는 커피를 내세운 업계의 체험 서비스 마케팅이 활발하다.

네스프레소는 커피 시음행사와 협업마케팅을 통해 커피 체험서비스를 펼치고 남양유업은 컵커피 브랜드 ‘프렌치카페 로스터리’와 함께 스틱(믹스)커피 제품인 ‘프렌치카페 카페믹스’를 리뉴얼 출시했다. 하와이커피 라이언도 열대향 물씬 나는 드립백커피 8종을 선보였다.

[네스프레소 사진자료] 네스프레소와 커피 경험을 넓히고 행복한 여름을 완성하세요.jpg
네스프레소가 프리미엄 커피 경험 강화를 위해 서비스를 확대한다. 사진=네스프레소

‘네스프레소’는 15주년을 맞아 소비자의 프리미엄 커피 경험 강화를 위해 서비스를 확대한다고 5일 밝혔다.

전국 네스프레소 부티크의 커피 시음 서비스 재개뿐만 아니라 소비자 체험존 및 5성급 호텔과 유명 레스토랑과의 협업 등을 통해 커피 경험의 저변 확대에 나선 것이다.

네스프레소 부티크의 ‘커피 테이스팅 서비스’를 통해 커피 스페셜리스트가 직접 소개하는 다양한 커피 스토리와 소비자의 취향에 맞는 커피를 경험할 수 있다.

주요 백화점 및 쇼핑몰에서 소비자 체험존을 운영한다. 소비자들은 개인의 라이프스타일이나 취향에 맞는 커피머신을 추천받을 수 있으며 커피도 시음해 볼 수 있다. 이달에는 신세계백화점 타임스퀘어점(8월 5~11일)과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가든스퀘어(8월 13~18일)에서 진행된다.

또 ‘그랜드 하얏트 서울’의 베이커리 ‘더 델리’, 로비 라운지 카페 ‘갤러리’와 함께 여름을 맞아 네스프레소 커피를 활용하거나 페어링한 베이커리, 디저트, 칵테일 한정 메뉴를 이달 31일까지 선보인다.

브런치카페 ‘리틀넥’에서는 네스프레소 프로페셔널 아이스커피를 베이스로 한 ‘아이스 인텐소 오트베리 라테’를 8월 31일까지 만날 수 있다.

더불어 커피 캡슐 10슬리브 구매 시, 2슬리브를 증정하는 네스프레소 코리아 15주년 기념 행사도 이달 31일까지 준비돼 있다.

[사진] 리뉴얼된 프렌치카페 카페믹스 제품1.jpg
남양유업이 프렌치카페 카페믹스 제품을 리뉴얼 출시했다. 사진=남양유업

남양유업이 컵커피 브랜드 '프렌치카페 로스터리'와 함께 스틱(믹스)커피 제품인 '프렌치카페 카페믹스'를 새단장해 출시했다.

프렌치카페 카페믹스는 2010년 이후 약 12년간 소비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브랜드다. 이번 리뉴얼 콘셉트는 “지금 가장 떠오르는 커피”로, 부드럽고 깔끔한 맛으로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은 프렌치카페 카페믹스의 매력을 담아냈다.

프렌치카페 카페믹스는 마일드, 오리지널, 블랙 등 선호에 따라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고, 여름에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아이스 제품들도 준비되어 있다.

제품 패키지에도 뉴트로의 신선함을 더했다. 프랑스 카페테라스의 빈티지한 무드를 느낄 수 있는 간결하고 모던한 스트라이프 패턴을 반영했다. 단정하고 선명한 컬러를 더해 프렌치카페 제품 고유의 감성을 느낄 수 있다.

김정현 남양유업 BM은 “커피믹스의 간편함 속에 더욱 부드럽고 깔끔한 커피 맛을 담아내기 위해 이번 리뉴얼을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커피가 떠오르는 순간마다 소비자분들이 프렌치카페를 선택할 수 있도록 맛과 품질 만족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첨부1] 라이언커피 드립백 이미지.jpg
하와이 커피 브랜드 라이언커피는 열대의 향을 가득 담은 드립백 8종을 선보였다.  사진=라이언커피

158년 역사의 하와이 커피 브랜드 라이언커피는 열대의 향을 가득 담은 드립백 8종을 선보였다.

‘바닐라 마카다미아’, ‘토스티드 코코넛’, ‘스트로베리 화이트 초콜릿’, ‘디카페인 바닐라 마카다미아’, ‘카페 드 마롱’, ‘바닐라 카라멜’, ‘민트초코’, ‘오리지날 로스트’ 등 다채로운 맛으로 만나볼 수 있다.

오리지날 로스트를 제외한 플레이버 커피 7종은 기존 원두와 달리 이색적인 하와이 스타일의 향을 가미해 특별한 커피 경험을 선사한다. 대표 플레이버는 ‘바닐라 마카다미아’와 ‘토스티드 코코넛’으로, 각각 풍부하고 부드러운 바닐라와 고소한 마카다미아가 조화로운 향, 달콤하고 고소한 볶은 코코넛의 깊은 향을 자랑한다.

별도의 추출 도구가 필요 없는 드립백 형태로 음용이 간편하고, 1회분씩 개별 포장돼 있어 위생적이다. 또 주머니에 넣기 좋은 콤팩트한 사이즈로 어디든지 보관할 수 있다. 추출과 동시에 열대 자연이 느껴지는 이국적인 커피 향이 어디서든 여유로운 휴가 분위기를 북돋워 준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