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KT, 서비스로봇 사업 고도화에 맞손
LG전자-KT, 서비스로봇 사업 고도화에 맞손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8.17 11: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로봇 R&D 및 신사업 MOU 체결
LG전자 제조 + KT 고객서비스 역량 결합
‘국내 로봇산업 발전 위해 상호 협력’ 다짐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LG전자가 KT와 손잡고 국내 서비스 로봇 사업 확대에 나선다.

LG전자와 KT가 손잡고 서비스 로봇 사업 확대 나선다.  사진=LG전자

LG전자와 KT는 17일 서울 강서구 LG사이언스파크에서 국내 서비스 로봇 사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로봇 제조, 서비스 분야 역량을 결합해 신사업 기회 발굴 확대 ▲차세대 로봇 연구개발을 위한 협력 체제 구축 ▲국내 서비스 로봇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플랫폼 구축 및 정부 로봇 과제 협력 등을 단계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자율주행 ▲센서 ▲인공지능(AI) ▲카메라 등 로봇 솔루션 관련 핵심 기술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KT가 보유한 통신·네트워크 기술력과 안내, 배송, 서빙 등 다양한 로봇 사업 운영 노하우에 접목해 자사의 로봇솔루션을 더욱 고도화하고 로봇 판매도 늘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품 사진] LG전자, KT와 손잡고 서비스 로봇 사업 확대 나선다.jpg
LG전자와 KT가 손잡고 서비스 로봇 사업 확대 나선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지난 2017년 인천국제공항에서 LG 클로이 가이드봇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LG 클로이 서브봇 2종(서랍형/선반형) ▲LG 클로이 바리스타봇 ▲LG 클로이 셰프봇 ▲LG 클로이 UV-C봇에 이어 ▲자율주행 기반의 차세대 물류 로봇 ▲LG 클로이 캐리봇에 이르는 LG 클로이 로봇 7종을 운영하며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된 로봇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장익환 LG전자 BS사업본부장 부사장은 “이번 협업을 통해 더욱 많은 고객이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된 LG전자의 맞춤형 로봇 솔루션을 경험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송재호 KT AI/DX융합사업부문장 부사장은 “생활가전 분야 글로벌 선두기업 LG전자와 130년 역사의 국민기업 KT 간의 제휴를 통해 서비스로봇이 고객의 일상생활에 더 쉽게 다가가고 국내 로봇산업도 한 단계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