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금융家] 신한은행,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대국민 캠페인’ 外
[오늘의 금융家] 신한은행,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대국민 캠페인’ 外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2.09.20 1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대국민 캠페인’ 시행
KB국민은행, 제3기 ‘소비자 권익강화 자문위원회’ 출범
교보생명, 금융권 최초 모바일웹 통합 금융서비스 출시
윤종원 행장, ‘Global Green Hub Korea 2022’기조연설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고령층을 중심으로 피해가 급증하고 있는 가족사칭형 보이스피싱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대국민 캠페인’을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신한은행,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대국민 캠페인 사진(발송).jpg
신한은행이 경찰청과 함께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대국민 캠페인을 진행한다. 사진=신한은행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대국민 캠페인’은 신한은행과 경찰청이 함께 제안하는 공동 캠페인으로 가족을 사칭하는 보이스피싱 메시지를 통해 개인정보 또는 금전을 요구하는 경우 가족만 알고 있는 암호를 제시하고 답변이 틀릴 경우 보이스피싱을 의심하고 예방하자는 취지의 대국민 캠페인이다.

신한은행은 대국민 캠페인과 더불어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이벤트를 10월 14일까지 신한 쏠(SOL)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진행한다. 선착순 2000명에게는 스타벅스 모바일 커피쿠폰 지급 및 기발한 암호를 등록한 고객을 선정해 백화점 상품권(30명)도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온 국민이 가족사칭 보이스피싱을 예방할 수 있는 안전장치를 마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도사진) KB국민은행, 제 3기 「소비자권익강화 자문위원회」 출범.jpg
KB국민은행이 제 3기 '소비자권익강화 자문위원회'를 출범했다.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행장 이재근)은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해 내·외부 전문가 6인으로 구성된 제3기 ‘소비자 권익강화 자문위원회’를 출범했다고 밝혔다.

‘소비자 권익강화 자문위원회’는 KB국민은행의 고객중심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20년에 신설된 은행 내 기구로 다양한 정책 및 신규 상품·서비스에 대해 금융소비자 보호 관점에서 검토하고 개선하는 역할을 수행해왔다.

이번 자문위원회는 소비자정책 전문가뿐만 아니라 법조계, 고객경험 데이터 전문가 등 총 5명의 분야별 외부 전문가의 위촉을 통해 자문 영역을 다변화했다. 1년 동안 소비자보호 제도 및 프로세스에 대한 개선 방안, 금융취약계층 지원 강화, 고객경험 데이터 분석 등을 통한 소비자보호 및 권익신장 방안을 다방면으로 검토할 예정이다.

이재근 KB국민은행장은 “금융소비자 보호 분야의 최고 전문가들을 모셔 자문위원회를 구성했다”며, “고객 니즈에 기반한 선제적인 대응을 통해 금융소비자의 권익을 강화하는데 자문위원회가 큰 역할을 해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종원행장)Global Green Hub Korea(2).jpg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Global Green Hub Korea 2022’에 참석해 기조연설했다. 사진=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윤종원 행장이 환경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Global Green Hub Korea 2022’에 참석해 기조연설했다.

‘Global Green Hub Korea’는 탄소중립 및 에너지 전환에 대한 국내 기업의 기술을 소개하고 수출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는 비즈니스 네트워킹 행사로 올해는 전 세계 40여개 발주처와 국내 150여개 기업이 참여했다.

OECD 지속가능 중기금융 플랫폼 공동의장을 역임 중이기도 한 윤 행장은 국내 녹색금융 전문가 대표로 주최 측의 초청을 받아 ‘녹색 전환과 금융의 역할’을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섰다.

윤 행장은 기조연설에서 “탄소중립을 위해 중소기업 참여가 중요하지만 여건은 어렵다”며, “진입장벽을 낮추는 녹색금융 지원 노력이 강화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중소기업 녹색 전환 참여에 수반되는 애로사항을 극복하기 위해 금융을 포함한 다양한 이해관계자 간 협력이 필요하다”며, “실현가능한 해법 모색을 위한 공동 노력과 함께 국제적으로 정합성있는 녹색금융 기준 마련 및 이행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교보생명_통합앱 오픈 (1).jpg
교보생명은 고객들이 자사 금융 및 비금융 서비스를 모바일 앱과 웹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도록 통합웹서비스를 시작한다.  사진=교보생명

교보생명은 고객들이 자사 금융 및 비금융 서비스를 모바일 앱과 웹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도록 디지털 채널 통합 작업을 마쳤다.

이번 디지털 채널 통합 작업은 사일로(silo) 형태로 운영돼 통일성이 떨어지던 각각의 디지털 채널을 모바일 중심으로 합쳐 이용자 편의를 높이고자 추진됐다.

통합 앱 출시에 따라 고객들은 보험과 퇴직연금, 대출, 펀드·신탁 등의 모든 자사 서비스를 모바일 채널 한 곳에서 경험할 수 있게 됐다.

계약 정보도 한 눈에 확인이 가능하다. 간편 인증서비스도 9종으로 확대했고, 내 자산 관리도 수월해졌다. 고객은 자신의 금융 생활 전반을 코칭해주는 교보생명의 마이데이터 서비스 ‘피치’도 모바일 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또 다른 특징은 간단한 회원 가입만 마치면 누구든 교보생명이 제공하는 다양한 문화, 예술, 도서 등의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한편 교보생명은 슈퍼 앱 출시에 따라 10월 신규 고객 대상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한다. 가입 고객이 미션을 수행해 얻은 리워드를 모아 원하는 상품에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한다. 이벤트 경품은 유럽여행권, 세라젬 의료기, LG전자 코드제로 무선청소기 등이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