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SKT 등 38개 기업,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삼성전자·SKT 등 38개 기업,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2.09.21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반위,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결과 발표
최우수 38개사·우수 65개사·양호 70개사 등

삼성전자, 11년 연속 ‘동반성장 최우수 기업’
SKT, 10년 연속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달성
KT, 동반성장지수 평가 8년째 ‘최우수’ 선정
LG유플러스, 8년 연속 ‘최우수’ 기업 올라
SPC그룹 파리바게뜨, 2년 연속 ‘최우수’ 획득
LG생건, 화장품 업계 최초 ‘최우수’ 7회 선정
농심, 동반성장지수 4년째 ‘최우수’ 등급 획득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삼성전자, SK텔레콤 등 38개 기업이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동반성장위원회는 21일 제71차 동반성장위원회를 열고 대·중견기업 215개사에 대한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결과’를 발표했다.

‘동반성장지수’는 동반위의 ‘동반성장 종합평가’와 공정거래위원회의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 결과를 동일비율로 합산 후 최우수, 우수, 양호, 보통의 4개 등급으로 구분한다.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에 참여하지 않거나 불성실하게 참여한 7개사에 대해선 ‘미흡’ 등급이 부여됐다.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2020년도 평가부터 도입했던 대·중견기업의 미거래 중소기업과 지역사회에 대한 자발적이고 다양한 상생노력이 평가에 반영됐다.

지난해 공표대상 215개사의 동반성장지수 평가 결과 최우수 38개사, 우수 65개사, 양호 70개사, 보통 29개사, 미흡 7개사, 공표 유예 6개사로 나타났다.

최우수 등급 기업(가나다 순)은 기아, 농심, 롯데GRS, 삼성디스플레이, 삼성물산(건설부문), 삼성물산(패션부문), 삼성엔지니어링, 삼성전기, 삼성전자, 삼성SDS, 이노션, 자이씨앤에이(前에스앤아이건설), 제일기획, 파리크라상, 포스코, 포스코건설, 현대건설, 현대모비스, 현대엔지니어링, 현대오토에버, 현대위아, 현대자동차, 현대트랜시스, CJ제일제당, DL이앤씨, GS건설, KT, LG디스플레이, LG생활건강, LG유플러스, LG이노텍, LG화학, LG CNS, SK에코플랜트, SK주식회사, SK지오센트릭, SK텔레콤, SK하이닉스다.

건설·정보서비스 업종에서 최우수 등급 기업(7개사→9개사)이 증가했다. 삼성물산, 롯데GRS(건설) 자이씨앤에이, 포스코건설은 최초로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최우수 등급을 받은 38개사 중 28개사는 동반위와 ‘양극화 해소 자율 협약(구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 포함)’을 맺은 기업이다.

201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를 시작한 이후 3개년 이상 연속해 최우수 등급을 받아온 기업(최우수 명예기업)으로는 삼성전자(11년), SK텔레콤(10년), 기아(9년), 현대트랜시스, KT, LG디스플레이, SK주식회사(이상 8년), LG화학(7년), LG이노텍, SK에코플랜트(이상 6년),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S, 현대엔지니어링, LG CNS(이상 5년) 등으로 나타났다.

이번 평가 결과에 따라 최우수 명예기업은 총 24개사가 선정됐다. 전년도 19개사에서 5개사가 늘었다. 동반위는 법위반 심의 중이거나 검찰 고발된 6개사에 대해 최종 등급 확정을 보류하고 공표 대상에서 제외했다.

공정위가 하도급법과 대규모유통업법 위반으로 행정처분 심의를 진행하고 있는 5개사에 대한 공표 유예를 요청함에 따라 동반위는 해당 5개사에 대해 등급 공표를 유예하고 향후 협약이행평가 결과 확정 시 반영해 공표할 예정이다. 또 의무고발요청제도에 따라 공정위로부터 검찰 고발된 기업 1개사에 대해 등급 공표를 유예하는 것으로 심의해 확정하고 향후 법원 판결 등 결과를 반영·공표할 예정이다.

최우수·우수 등급인 기업의 경우 공정위의 직권조사 면제, 중소벤처기업부의 수·위탁거래 실태조사 면제(격년), 조달청의 공공입찰 참가자격사전심사(PQ) 가점 등 정부 차원의 인센티브가 부여된다.

삼성전자가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국내 기업 최초로 11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이달 2일 삼성전자 광주캠퍼스에서 열린 '2022년 스마트공장 킥오프 행사'에 참석한 중소기업 대표와 관계자들이 정밀금형센터를 둘러보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국내 기업 최초로 11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이달 2일 삼성전자 광주캠퍼스에서 열린 ‘2022년 스마트공장 킥오프 행사’에 참석한 중소기업 대표와 관계자들이 정밀금형센터를 둘러보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동반성장위원회가 선정하는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국내 기업 최초로 11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동반성장지수 평가가 도입된 2011년부터 11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은 기업은 삼성전자가 유일하다. 작년에는 3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취득한 기업에게 부여하는 ‘최우수 명예기업’에도 선정됐다.

삼성전자는 ‘상생추구·정도경영’이라는 핵심 가치 아래 다양한 상생협력 활동을 펼치고 있고, 1차 협력회사뿐만 아니라 2, 3차 협력회사, 나아가 미거래 중소기업까지 지원하며 상생협력의 지평을 넓혀가고 있다.

SK텔레콤은 추석 연휴 전 SK브로드밴드, SK스토아 등 정보통신기술(ICT) 패밀리사와 함께 대금 1320억원을 조기 지급할 계획이다. SK텔레콤 본사.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2021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10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SK텔레콤 본사.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은‘2021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10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 대상에 포함된 215개 기업 중 연속 10년 이상 최우수 등급을 받은 기업은 SKT를 포함해 2개뿐이다. SKT는 ‘최우수 명예기업’으로도 선정됐다.

SKT는 재무, 인사, 경영 전략 등 비즈니스 파트너사들이 경영 과정에서 겪는 다양한 분야의 어려움을 개선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상생 프로그램을 꾸준히 운영한 것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SKT는 동반성장펀드와 대금지급바로 프로그램, 명절 대금 조기지급을 통해 비즈니스 파트너사들의 재정 부담 경감을 도왔다. 동반성장펀드는 SKT가 기금을 출연해 은행에 예치하면 예치금에 대한 이자를 활용해 비즈니스 파트너사의 대출 금리 인하와 긴급 자금 대출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로고=KT
로고=KT

KT는 ‘2021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8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KT는 중소·벤처 파트너사와 협력해온 글로벌 진출 지원, 벤처기업 발굴 및 육성 활성화, 기술 경쟁력 강화 지원 분야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동반성장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KT는 파트너사들의 글로벌 진출을 돕기 위해 2013년부터 2022년 6월까지 약170여 개의 중소·벤처 기업들에게 ‘커뮤닉아시아’(싱가포르), ‘GITEX’(두바이) 등 해외 유명 정보통신기술(ICT) 전시회 참가 기회를 제공해왔다.

특히 지난 해 코로나19로 해외 진출이 어려운 중소·벤처기업의 글로벌 판로 확대를 위해 온·오프라인 병합 형태의 해외 전시를 진행한 바 있다.

로고=LG유플러스
로고=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2021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8년 연속 최우수 기업에 선정됐다.

LG유플러스는 동반성장 활동의 일환으로 중소 협력사와의 거래대금을 100% 현금으로 지급하고, 자금난을 겪고 있는 협력사에는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해 유동성 확보와 재무구조 안정화에 기여하고 있다.

중소기업이 신제품 개발 등에 필요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와 함께 지속가능한 공급망 구축을 위해 관련 법규와 규범을 철저히 준수하고 있다. 협력사와의 공정한 거래를 위해 공정거래위원회가 제정 및 개정한 ‘하도급 법규의 준수를 위한 4대 실천 사항’을 도입해 이행하고 있으며, 노동, 노사, 안전, 환경, 개인정보, 윤리 등의 영역에 대한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관련 행동 규범을 따르도록 요구하고 있다.

로고=SPC그룹
로고=SPC그룹

SPC 그룹 계열사 ㈜파리크라상은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파리바게뜨는 이번 평가에서 가맹점과의 상생 활동과 다양한 협력사 및 지역사회 지원 등 적극적인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활동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분석했다.

파리바게뜨는 매년 가맹점에 제조기사 용역비 지원, 가맹점주 자녀 및 아르바이트생 장학금, 마케팅 비용 등으로 약 2000억원 규모의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2009년부터 자율 분쟁 조정 시스템인 ‘상생위원회’를 운영하고, 2021년 초 ‘장기점포 상생협약 선포식’을 통해 10년 이상 운영 점포의 안정적인 재계약을 허용하는 등 가맹점과의 상생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로고=LG생활건강
로고=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은 ‘2021 동반성장지수’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에 7회째 선정됐다. 

화장품·생활용품 업계에서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등급을 7번 획득한 건 LG생활건강이 처음이자 유일하다.

여기에는 LG생활건강이 협력회사와의 협력 강화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국내 최고의 동반성장 선도 기업’이라는 비전 아래 협력회사의 매출 확대를 위해 매년 기술제안 전시회를 개최하고, 제조혁신 컨설팅 사업을 지원했다.

또 협력회사의 원활한 자금 운용을 돕기 위한 하도급 거래 대금 현금 지원에 나섰고,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에 따라 지난해 하반기 전국 생활용품 대리점에 총 5억1900만원의 재난극복지원금을 무상 제공했다. 

로고=농심
로고=농심

농심은 ‘2021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2018년 최우수 등급을 받은 이후 4년 연속이다.

농심은 그간 120여개의 중소협력사를 대상으로 금융지원은 물론, 기술지원과 환경위생지원, 판로확대 등 다양한 상생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협력사의 안정적인 경영과 품질 경쟁력을 높여온 노력을 인정받아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농심은 협력사의 품질경쟁력이 곧 농심의 품질로 연결된다는 신념으로 우수한 기술 노하우를 전수하고, 신제품을 공동개발하는 R&D형 성과공유제와 생산성 혁신 파트너십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