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S23’, 오늘 전세계 출시
삼성 ‘갤럭시 S23’, 오늘 전세계 출시
  • 윤현옥 기자
  • 승인 2023.02.17 10: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두바이 등 130개국 순차판매
사전판매 흥행…전세계 체험관 운영
국내 사전예약서 101만7천대 판매

[이지경제=윤현옥 기자] ‘갤럭시 S23’ 시리즈가 오늘부터 전세계에 본격 출시된다.

삼성전자가 역대 갤럭시 S시리즈 중 가장 강력한 기능으로 무장한 ‘갤럭시 S23’ 시리즈를 전세계 주요 국가에서 17일부터 본격 출시한다고 밝혔다.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두바이몰에 위치한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스페이스’. 사진=삼성전자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두바이몰에 위치한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스페이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한국, 미국, 영국, 프랑스, 호주, 두바이 등 55개국을 시작으로 총 130여개국에서 순차적으로 이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갤럭시 S23 시리즈는 2억 화소 카메라의 ‘울트라’ 제품과 ‘S23+’, ‘S23’ 모델 모두가 ‘나이토그래피’ 등 혁신 기능을 앞세워 보다 완벽한 카메라 경험을 제공한다.

갤럭시 S23 시리즈 전 모델에 ‘갤럭시용 스냅드래곤® 8 2세대 (Snapdragon® 8 Gen 2 Mobile Platform for Galaxy)’를 탑재해 보다 강력한 사용성과 모바일 게이밍 경험을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지구를 위한 갤럭시(Galaxy for the Planet)’ 비전과 함께 다양한 재활용 소재를 확대 적용해 호평을 받고 있다.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111 파웰 거리에 위치한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스페이스’에서 현지 방문객들이 갤럭시 S23 시리즈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111 파웰 거리에 위치한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스페이스’에서 현지 방문객들이 갤럭시 S23 시리즈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갤럭시 언팩 이후 갤럭시 S23 시리즈의 사전 판매에서 글로벌 흥행몰이를 시작했다.

특히 국내의 경우 총 7일동안 109만대의 사전 판매를 기록하며, 지난해 갤럭시 S22 시리즈가 기록한 역대 사전 판매 기록 101만7000대를 1년만에 갈아치웠다.

현재 삼성전자는 전세계 소비자들이 갤럭시 S23시리즈의 다양한 혁신 기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스페이스’를 운영 중이다.

체험관은 갤럭시 언팩이 진행된 미국 샌프란시스코와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싱가포르, 두바이 등 전세계 19개국 24개 도시에서 이달 말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서 운영 중인 ‘갤럭시 스튜디오 성수’ 전경. 삼성전자는 갤럭시 S23 시리즈와 지역의 문화를 함께 경험할 수 있도록 '로컬 투어' 컨셉을 도입했다. 사진=삼성전자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서 운영 중인 ‘갤럭시 스튜디오 성수’ 전경.  사진=삼성전자

국내에서는 MZ세대들의 핫플레이스로 꼽히는 서울 성수·홍대·연남 일대에서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한다. 서울의 지역 문화와 갤럭시 S23 시리즈를 동시에 마음껏 체험하는 ‘투어’ 컨셉으로 다음달 26일까지 공개된다.

한편 삼성전자는 공식 출시일인 17일부터 갤럭시 S23 시리즈 구매하는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삼성 케어 플러스 파손 보장형 1년권과 정품 케이스 1개 제공 또는 ▲이벤트 몰에서 사용 가능한 10만원 쿠폰 등 두가지 혜택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중고폰 추가 보상프로그램’도 3월 말까지 운영한다. 기존 스마트폰 반납 시 기본 중고 시세에 최대 15만원을 추가로 보상해 준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 사장은 “갤럭시 S23 시리즈의 시장 초기 반응으로 갤럭시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강한 신뢰를 확인했고, 앞으로도 혁신과 지속가능성에 기반한 모바일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현옥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