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확진 1만2천16명…소폭 증감 반복
신규확진 1만2천16명…소폭 증감 반복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3.03.21 08: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주전보다 610여명 많아…위중증 128명·사망 7명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20일 전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만2000여명을 기록했다.

정부는 이날 이달 20일부터 대중교통에서도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하고 자율로 전환한다. 서울 을지로. 사진=김성미 기자
정부는 이달 20일부터 대중교통에서도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하고 자율로 전환한다. 서울 을지로. 사진=김성미 기자

21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1만2016명 늘어 누적 3071만4976명이 됐다고 밝혔다.

20일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 사례는 17명이고, 해외유입을 제외한 국내 지역감염 사례는 1만1천999명이다.

해외유입을 포함한 지역별 확진자 수는 경기 3478명, 서울 2842명, 인천 715명, 대구 535명, 경남 515명, 경북 511명, 전북 482명, 대전 480명, 충남 478명, 부산 410명, 충북 325명, 전남 302명, 광주 282명, 강원 241명, 세종 152명, 제주 140명, 울산 119명, 검역 명이다. 이날 0시 기준 입원 중인 위중증 환자 수는 128명으로 전날(122명)보다 6명 늘었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3930명)보다 8086명 많다. 주말이 지난 뒤 월요일에 진단 검사 건수가 늘어난 영향이 반영되면서다.

1주일 전인 이달 13일(1만1399명)과 비교하면 617명 늘었고, 2주일 전인 6일(1만2279명)보다는 263명 줄었다.

최근 신규 확진자 발생을 보면 큰 추세 변화는 없이 1주일 전 대비 소폭 증감을 반복하며 정체 양상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월29일부터 대부분 실내 공간에서 마스크 의무를 해제한 이후에도 유행이 안정화하면서 정부는 전날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 장소로 남겨뒀던 대중교통과 개방형 약국에서도 착용을 자율로 전환했다.

전날 사망자는 7명으로 직전일(9명)보다 2명 적다. 누적 사망자는 3만4178명, 누적 치명률은 0.11%다.


김성미 기자 chengmei@hanmail.net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