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꿀벌의 날갯짓에 귀 기울여 보세요”
“오늘, 꿀벌의 날갯짓에 귀 기울여 보세요”
  • 김진이 기자
  • 승인 2023.05.19 17: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금융, 세계 벌의 날을 맞아 ‘꿀벌을 위하여’ 영상 공개
김효진-서경덕, KB금융 꿀벌보호영상에 내레이션에 참여

[이지경제=김진이 기자] KB금융그룹이 ‘세계 벌의 날(5월 20일)’을 맞아 기후변화 등으로 인해 최근 2년간 개체수가 급감하고 있는 꿀벌의 중요성과 꿀벌 생태계 회복을 위한 실천사항을 담은 ‘꿀벌을 위하여’ 영상을 공개했다.

KB금융은 꿀벌 생태계 회복을 통한 생물다양성 보존을 위해 작년부터 전개하고 있는 ‘K-Bee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한국 알림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함께 이번 영상을 제작했다고 19일  밝혔다. 

KB금융그룹이 제작한 ‘꿀벌을 위하여’ 영상 썸네일. 사진=KB금융그룹
KB금융그룹이 제작한 ‘꿀벌을 위하여’ 영상 썸네일. 사진=KB금융그룹

이번 영상은 지난해  ‘환경의 날(6월5일)’에 공개한 ‘꿀벌의 경고’와 ‘농업인의 날(11월11일)’에 공개한 ‘꿀벌의 선물’에 이은 3번째 영상이다. 평소 환경 보호에 앞장서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는 배우 김효진이 ‘꿀벌의 경고’ 영상에 이어 다시 한 번 재능기부 형태로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영상은 45일밖에 살지 못하는 꿀벌이 평생 약 800㎞를 날아 3000송이의 꽃을 찾아다니면서 세계 100대 작물 중 71%의 작물의 수분을 돕는 등 농작물과 식물 수정에 필수적인 역할을 한다는 사실을 전한다. 또한 작년부터 지속되고 있는 꿀벌의 실종이 식량대란을 일으켜 물가를 상승시키고 결국 우리의 지갑을 얇게 만들 수 있음을 경고한다.

KB금융은 이번 영상을 통해 꿀벌의 위기가 우리와 먼 이야기가 아니라 삶과 직결되는 이야기임을 알리며, 국민 모두가 함께 꿀벌이 살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줄 수 있는 방법인 도시양봉, 밀원식물심기 및 나무심기에 동참해 주기를 제안한다.

KB금융도 꿀벌 서식지 조성을 위해 여의도 KB국민은행 본관 옥상과 서울숲 꿀벌정원에 도시양봉장을 조성하고 서울 식물원 내 야생벌을 위한 비호텔(꿀벌 호텔)을 설치했다. 또한 창경궁 일대에 밀원수로 이루어진 궁궐숲을 조성하고, 강원도 홍천 지역에 밀원수 10만 그루를 조성하는 등 꿀벌 생태계 회복에 기여하고 있다. 

서경덕 교수는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변화의 시작은 사람들의 관심이 모이는 것이다”며 “‘세계 벌의 날’에 많은 사람들이 생태계와 생물 다양성 보존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하고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영상을 제작했다”고 말했다.

내레이션을 맡은 김효진은 “지난해 전국에서 78억마리의 꿀벌이 실종되었다는 소식을 전했는데 올해도 100억 마리 이상의 꿀벌이 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는 소식을 전하게 되어 마음이 무겁다”며, “우리 생태계가 건강하게 보존될 수 있도록 오늘만큼은 꿀벌의 날갯짓 소리에 귀 기울여 보고 꿀벌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하루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꿀벌을 위하여’ 영상은 KB금융그룹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김진이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