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판피린’, KMAC 주관 한국 산업 브랜드파워 1위 선정
동아제약 ‘판피린’, KMAC 주관 한국 산업 브랜드파워 1위 선정
  • 김선주 기자
  • 승인 2024.04.12 09: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랜드 인지도 지표에서 모두 1위 차지
올해 63주년 맞이한 장수 의약품 쾌거
사진=동아제약
사진=동아제약

[이지경제=김선주 기자] 동아제약 감기약 브랜드 판피린이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2024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Korea Brand Power Index)’ 감기약 부문 1위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매년 소비자 조사 및 평가를 거쳐 대한민국의 소비 생활을 대표하는 브랜드를 선정하고 인증하는 제도다. 올해는 1만2500명의 소비자와 일대일 개별 면접을 통해 소비재 92개 등 총 239개 산업에서 조사를 실시했다.

판피린은 특정 브랜드를 인식하거나 회상할 수 있는 정도를 의미하는 ‘브랜드 인지도’에서 ▲최초 인지 ▲비 보조 인지 ▲보조 인지 등 세부 지표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또한 특정 브랜드에 대한 호감 및 애착 정도를 나타내는 ‘브랜드 충성도’에서 ▲브랜드 이미지 ▲구입 가능성 ▲선호도 등의 항목에서 모두 높은 점수를 얻었다.

동아제약은 판피린이 아플 때 먹는 감기약을 넘어 찬바람 부는 계절 누군가에게 걱정의 마음을 전하는 감기약으로 오랜 시간 동안 소비자들에게 사랑을 받아 나온 결과라고 설명했다.

올해 63주년을 맞이한 판피린은 ‘감기 조심하세요~’ 광고 문구로 유명한 장수 의약품이다.

감기·발열·두통·오한에 잘 듣는 ‘한국인 초기 감기약’ 판피린은 약국용 액상 제형의 판피린큐와 편의점용 알약 제형의 판피린티 2가지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특히 액상형 감기약 원조 품목으로 꼽히는 판피린큐는 물 없이 간편히 복용할 수 있으며, 병 크기가 작아 여행이나 외출 시 휴대성이 뛰어나다.

동아제약 관계자는 “오랫동안 판피린을 사랑해준 소비자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대표 감기약 브랜드로서 정통성과 상징성을 지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선주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