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항공업계 최초 ‘유아요금 0원’ 선언
에어서울, 항공업계 최초 ‘유아요금 0원’ 선언
  • 김성미 기자
  • 승인 2024.04.23 11: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출산 문제 해결을 위한 사회적 노력에 동참
​​​​​​​5월1일부터 에어서울 국제선 전노선 전격면제

[이지경제=김성미 기자] 에어서울이 저출산 문제 해결을 위한 사회적 노력에 동참한다. 

에어서울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항공업계 최초로 국제선 전 노선에서 유아(24개월 미만) 요금을 면제하기로 결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미지=에어서울
이미지=에어서울

에어서울은 지난해 우리나라의 합계출산율이 0.72명으로 통계 작성후 최저치를 기록하는 등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는 상황에서 저출산 극복 노력을 함께하는 차원으로 유아동반 여행객들의 부담을 덜어주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앞으로도 유아 동반 여행객들의 즐거움을 더하는 ‘가족 친화적인 항공사’로 자리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유아요금 0원’ 적용 항공권의 구매 기간은 5월 한 달간이다. 탑승 기간은 5월 1일부터 10월 26일까지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고객들의 사랑에 보답하고 더 행복한 여행을 만들어 드리기 위한 결정”이라며 “일회성에 머물지 않고 항공사만이 할 수 있는 다양한 시도를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미 기자 news@ezyeconomy.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