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표그룹, 희귀질환 아동에게 희망 선사
삼표그룹, 희귀질환 아동에게 희망 선사
  • 이원진 기자
  • 승인 2024.06.07 10: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 1513만원 전달
삼표그룹 후원단이 4일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서 열린 희귀질환 아동 가정을 위한 SPread the Love 후원금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표그룹
삼표그룹 후원단이 지난 4일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서 열린 희귀질환 아동 가정을 위한 'SPread the Love' 후원금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표그룹

[이지경제=이원진 기자] 삼표그룹 임직원들이 희귀병 아동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나섰다.  

삼표그룹은 임직원 공감 후원 프로젝트인 ‘SPread the Love’를 통해 희귀질환 아동 후원금 1513만원을 사단법인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진행된 ‘SPread the love’는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아동들의 사연을 그룹 내 전파 및 공유하고, 이에 공감한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후원으로 이뤄진 사회공헌활동이다.

올해는 희귀질환 아동 5가정을 대상으로 후원이 진행됐으며, 임직원들이 모금에 직접 참여하지 않더라도 사연을 접하고 공감 표시를 한 정도에 따라 삼표그룹의 후원금이 더해졌다.

삼표그룹은 임직원들의 자발적 기부를 통해 모인 1013만원에 그룹 차원에서 500만원을 추가 후원해 총 1513만원을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 전달했다.

임직원들의 참여를 통해 진행된 활동인 만큼 전달식에는 삼표그룹 봉사동호회 ‘블루허그’의 남윤식 회장이 임직원 대표로 참석해 공감과 기부의 의미를 더했다. 전달된 후원금은 희귀질환 아동들의 교육비, 진료 및 수술비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유용재 삼표그룹 사회공헌단장은 “임직원들의 관심과 응원 덕분에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이번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됐다”며 “임직원들의 마음을 담은 후원금이 희귀질환을 이겨내고 있는 아동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원진 기자 news@ezyeconom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