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설탕값 올렸다’
CJ제일제당 ‘설탕값 올렸다’
  • 김봄내
  • 승인 2010.07.30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탕 출고가 평균 8.3% 인상

CJ제일제당이 설탕 출고가를 인상했다. 이번에 인상된 출고가는 평균 8.3%. 공장도 가격 기준으로 하얀 설탕 1kg은 1109원에서 1196원으로 7.8%, 15kg은 1만4197원에서 1만5404원으로 8.5% 인상된다(부가세 포함).

 

국내 설탕값에 영향을 주는 국제 원당가는 지난 2월, 29년 이래 최고치를 경신한 후 인도의 수급 불균형 해소 기대와 남유럽발 재정위기에 따른 투기세력 과매도 등으로 하락했다. 하지만 지난해 대비 여전히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지난해 년초 대비 중국의 경우 설탕가격이 100% 이상 상승되는 등 대부분의 나라에서 평균 70% 이상 설탕값 상승이 이어졌다”고 말했다.

 

이어 “그 동안 대규모 적자를 감수하면서 정부의 물가안정 시책에 적극적으로 협조하며 가격 인상을 최대한 억제하여 왔으나 2009년 말 이후 지속된 경영손실을 더 이상 감내할 수 없어서 최소 수준으로 가격을 인상했다”고 설명했다.


김봄내 kbn@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