神의 직장, 연봉은? '5천871만원'
神의 직장, 연봉은? '5천871만원'
  • 김영덕
  • 승인 2010.09.21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인, 120곳 보수예산 분석‥산은금융 '최고'

신의 직장으로 불리는 공기업의 연봉은 얼마나 될까. 올해 공기업 직원들의 1인당 평균 연봉이 5천871만원으로 조사됐다.

 

21일 취업포털 '사람인'이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 시스템인 '알리오'에 공시된 120개 공기업의 올해 직원 보수 예산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해당 업체들의 1인당 평균 연봉은 5천871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조사 때(6천107만원)보다 3.9%(236만원) 감소한 것으로, 이중 연봉이 가장 높은 기관은 산은금융지주로 1억1천637만원이었다.

 

이어 한국거래소 1억406만원, 부산항만보안 1억354만원, 한국정책금융공사 9천455만원, 한국예탁결제원 9천197만원, 한국산업은행 8천704만원, 코스콤 8천574만원순이었다.

 

한국원자력연구원(8천355만원), 한국수출입은행(8천91만원), 한국투자공사(7천838만원)도 10위권 안에 들었다.

 

작년에 비해 평균 보수가 증가한 기업은 총 34곳이었고, 영화진흥위원회의 경우 지난해 5천176만원에서 올해는 6천811만원으로 연봉 인상률(31.6%)에서 1위에 올랐다.

 

그다음으로 연봉 인상률이 높은 곳으로는 대한적십자사(19.9%), 한국광물자원공사(14.8%), 한국콘텐츠진흥원(12.3%),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11.9%), 한국장학재단(11.5%), 국립암센터(10.6%), 코레일로지스(8.2%), 게임물등급위원회(8%)가 꼽혔다.


김영덕 rokmc3151@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