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신한은행, 모바일토큰 상용화 위한 MOU 체결
이통3사-신한은행, 모바일토큰 상용화 위한 MOU 체결
  • 이어진
  • 승인 2013.11.27 12: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경제=이어진 기자] SK텔레콤과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는 신한은행과 스마트폰 모바일 토큰을 통한 신금융서비스 추진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모바일토큰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최근 발표한 공인전자서명인증 기술규격으로 유심의 별도 보안 영역에 공인인증서를 보관해 사용하는 방식이다. 해킹이 원천 불가능해 잇따른 해킹 및 전자금융사기를 방지하기 위한 대안으로 거론돼 왔다.

이동통신3사는 이번 MOU를 통해 USIM 기반의 공인인증 인프라 지원 및 모바일토큰 기술규격에 준거, 이용기관용 표준 가이드를 정립해 이용기관에 12월내로 배포하기로 했고, 신한은행은 모바일토큰 서비스 이용체계를 수립하고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적극 지원하기로 합의했다.

이동통신사 관계자는 “공인인증서는 전자금융거래의 근간으로 계속되는 인증서 유출에 대한 문제점을 OTP와 같은 별도 기기 구입이 필요 없는 모바일토큰으로 해결할 수 있게 됐다”며, “신한은행의 신금융서비스를 시작으로 언제 어디서든 안심하고 편리하게 무선 공인인증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모바일토큰을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것” 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bluebloodmh@ezyeconomy.com

  • 서울특별시 서초구 동광로 88, 4F(방배동, 부운빌딩)
  • 대표전화 : 02-596-7733
  • 팩스 : 02-522-71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이
  • ISSN 2636-0039
  • 제호 : 이지경제
  • 신문사 : 이지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237
  • 등록일 : 2010-05-13
  • 발행일 : 2010-05-13
  • 대표이사·발행인 : 이용범
  • 편집인 : 최민이
  • 편집국장 : 김진우
  • 이지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이지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ezyeconomy.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