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출카드 재발급·해지 건수 175만건…농협 '최다'
유출카드 재발급·해지 건수 175만건…농협 '최다'
  • 최고야
  • 승인 2014.01.22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롯데 등 해지 및 재발급 요청건수 총 174만6,000건…농협 재발급률 '타 카드사 2배'

[이지경제=최고야 기자] 카드사 고객정보가 유출돼 카드 재발급 신청을 하거나 해지를 요청하는 건수가 175만건에 달했다. 

현재 카드사들이 카드 재발급 신청 및 해지 업무를 시작한 지 이틀 밖에 안됐다는 점을 감안하면 앞으로 해지 및 재발급 건수는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21일 금융감독원이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이틀 동안 카드사 정보유출관련 조회 건수 등 현황을 조사한 결과 KB국민·롯데·NH농협카드에 카드 재발급 또는 해지(탈퇴 포함) 요청을 한 건수가 총 174만6,000건인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는 해지건수는 77만3,000건, 재발급 건수는 97만3,000건에 달했다.

특히 농협카드가 재발급 건수에서 타 카드사에 비해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또한 농협카드 해지건도 최다를 기록한 KB카드와 비슷한 규모다.

재발급 신청의 경우도 농협카드(52만5,000건)가 타 카드사보다 2배에 달할 정도로 많았고 이어 국민카드 24만6,000건, 롯데카드 20만2,000건 순이었다. 

해지 신청의 경우 국민카드가 35만7,000건, 농협카드는 35만2,000건, 롯데카드는 6만5,000건 순이었다. 

반면 고객들이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카드사 홈페이지 정보유출 조회 건수는 총 727만3,000건으로, 이중 국민카드 홈페이지 정보유출 조회를 가장 많이 한 것으로 나타났다. 

홈페이지 정보유출 조회 건수 현황을 보면 국민카드가 346만7,000건으로 최다를 차지했으며, 이어 롯데카드가 222만7,000건, 농협카드가 157만9,000건을 기록했다.

최고야 cky@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