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삼 빠진 '홍삼캔디'?
홍삼 빠진 '홍삼캔디'?
  • 김봄내
  • 승인 2010.10.26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삼성분 없는 홍삼캔디 만든 제조업자 적발

홍삼이 들어있지 않은 가짜 '홍삼캔디'를 만든 제조업자들이 덜미를 잡혔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26일 제조원가를 낮추기 위해 홍삼캔디에 홍삼성분을 넣지 않거나 제품 표시량 보다 적게 넣은 혐의(식품위생법 상 허위표시등의 금지)로 식품 제조업자 5명을 검찰에 송치했다.

 

식약청에 따르면, 경기도 양주 소재 고려식품 대표 변모(32)씨는 고려홍삼캔디 등 3개 제품에 홍삼 농축액을 전혀 넣지 않았는데도 제품에 농축액이 0.2% 들어갔다고 허위 표시했다. 변씨는 올해 4월부터 9월까지 가짜 홍삼캔디 3750㎏(시가 2050만원 상당)을 판매했다.

 

㈜머꼬보꼬 대표 김모(50)씨와 홍삼시대 대표 송모(53)씨도 홍삼액을 넣지 않은 홍삼캔디 등을 각각 1960㎏(578만원 상당)과 18만8284㎏(4억822만원 상당)을 제조, 판매했다.

 

초코리아 대표 김모(58)씨와 정일품 제과 대표 박모(44)씨도 홍삼캔디 및 초콜릿 각각 2만5000㎏(1억6433만원)과 5만6625㎏(1억192만원)을 홍삼액을 넣지 않았는데도 넣은 것처럼 허위표시해 보건당국에 적발됐다.

 

식약청 관계자는 “원가를 줄이기 위해 고의적으로 원재료 함량을 속여 소비자를 기만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단속 활동을 벌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봄내 kbn@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