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연임 추천받았다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연임 추천받았다
  • 곽호성 기자
  • 승인 2016.08.19 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 사장과 조용병 신한은행장 중 한 사람이 ‘신한 대권’ 쥘 듯
▲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이지경제] 곽호성 기자 = 신한금융지주는 18일 자회사경영관리위원회를 개최하고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을 연임 추천했다. 위 사장은 신한카드 임원후보추천위원회 심의와 주주총회를 거친 다음 최종 선임될 예정이며 선임 이후 1년 동안 신한카드를 이끌게 된다.

신한지주 측은 “위성호 사장은 빅데이터 경영을 통해 금융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했다”며 “전략적 사고와 커뮤니케이션 역량을 바탕으로 합리적 리더십을 발휘해 시장 1위 사업자로서 신한카드의 위상을 확고히 하고, 우수한 경영성과를 창출한 점이 인정됐다”고 설명했다.

위 사장이 금융권 인사들의 예상대로 연임됨에 따라 차기 신한금융지주 회장 경쟁이 조용병 신한은행장과 위 사장의 양자대결 구도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곽호성 기자 grape@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