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신한은행 행장으로 내정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 신한은행 행장으로 내정
  • 곽호성 기자
  • 승인 2017.02.08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단체의 위성호 후보 고발은 문제될만한 사항 아니야”
위성호 신한은행 행장 내정자. <사진=신한금융지주>

[이지경제] 곽호성 기자 = 신한금융지주는 7일 서울 중구 신한금융 본사에서 열린 자회사 경영관리위원회(자경위)에서 위성호 신한카드 사장을 신한은행 행장 후보로 추천했다. 신한은행 행장의 임기는 2년이다.

자경위는 “위성호 신한은행장 내정자가 신한금융지주 부사장, 신한은행 부행장, 신한카드 사장 등 다양한 경험을 통해 은행장으로서 요구되는 통찰력과 조직관리 역량을 고루 갖춘 인사이며, 카드 사장으로 재임하면서 빅 데이터 경영 선도를 통해 탁월한 성과를 창출해 경영능력이 입증된 후보”라고 설명했다.

또 위 내정자가 “경영환경 변화에 대응해 은행장으로서 디지털, 글로벌 등 핵심분야에서 변화를 선도 해 나갈 뿐만 아니라, 견조한 성과 창출을 통해 신한은행의 리딩뱅크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적임자”라고 밝혔다.

자경위 위원들은 신한사태와 관련해 시민단체가 위성호 후보를 위증 및 위증교사 혐의로 고발한 점에 대해서는, 은행장 후보 추천에 있어 문제가 될 만한 사항이 아니라고 판단했다.

7일 추천된 위성호 신한은행 행장 후보는 신한은행 임원후보추천위원회 심의와 주주총회를 거친 다음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곽호성 기자 grape@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