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건설/부동산
현대건설, 주총서 신현윤·서치호 사외이사 및 감사위원 재선임이사 보수한도는 이사 7명(사외이사 4명), 총액 50억원

[이지경제] 이한림 기자 = 현대건설이 주주총회를 열고 상정한 안건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현대건설은 서울 종로구 현대빌딩 대강당에서 제 67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상정한 안건들을 처리했다고 17일 공시했다.

사외이사 및 감사위원 재선임 안건에서는 신현윤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와 서치호 건국대 건축공학부 교수가 사외이사 겸 감사위원으로 재선임됐다. 임기는 3년이다. 이사 보수한도는 이사 7명(사외이사 4명), 총액 50억원으로 결정됐다.

정수현 현대건설 사장은 “지난해에는 정치와 경제를 막론하고 국내외적 악재가 겹쳤지만 영업이익 1조원을 넘는 등 좋은 성적표를 받았다”며 “올해에도 수익성을 이어가며 질적 성장을 이루는 한 해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한림 기자  lhl@ezyeconomy.com

<저작권자 © 이지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