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건설부동산
[인포] 대림산업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 1566가구 분양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 투시도. 사진=대림산업

[이지경제] 이한림 기자 = 수도권 북부 양주신도시에 세 번째 e편한세상이 들어선다.

대림산업은 경기도 양주신도시 A-15블록에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를 공급한다.  지하 1층~지상 25층, 17개동, 총 1566가구 규모의 대단지이며 모든 세대가 주거 선호도 높은 중소형, 4bay 판상형으로 구성됐다. 전용면적 별 가구 수는 ▲66㎡ 258가구, ▲74㎡ 378가구, ▲84㎡ 930가구다.

양주신도시는 최근 교육, 생활 인프라가 확충되고 구리~포천고속도로(2017년 6월 개통예정)와 지하철 7호선 연장 예비타당성 통과 등으로 수도권 동북부 거점도시로 주목받고 있는 단지다.

또한 서울-의정부-동두천을 포함하는 경기 동북부 생활권의 거점도시로 주목받고 있다. 약 1117만㎡ 부지에 6만3000여세대가 들어설 예정이다. 중심부에는 약 23만1000㎡ 규모의 호수공원이 위치해 있다.

교육환경도 우수한 편이다. 유치원 1개, 초등학교 10개, 중학교 5개, 고등학교 3개, 특수학교 1개소도 계획돼 있어 지난해 3월에는 경기 북부 최대 규모인 정원 400명의 양주공립유치원이 개원했다. 내년 9월에는 옥정초등학교가 개교를 앞두고 있다.

이에 대림산업은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 공급을 통해 지난 2015년과 2016년에 공급된 1차(761가구), 2차(1160가구)와 함께 총 3487가구의 대규모 브랜드 타운을 형성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들어설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는 모든 세대가 주거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전용면적 66㎡, 74㎡, 84㎡)으로 구성됐다. 남향위주(남동, 남서향 포함)의 단지배치와 모든 세대의 4-Bay 판상형 구조로 설계돼 채광 및 통풍을 극대화했으며 워크인 드레스룸, 팬트리 등의 다양한 수납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커뮤니티 시설로는 피트니스센터, GX룸, 실내골프연습장, 독서실, 주민회의실 등이 마련된다. 또 단지 내에는 통학차량 전용 정류장을 설치해 자녀들의 안전한 통학이 가능한 스쿨 세이프티존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 단지에는 e편한세상만의 특화 기술도 도입될 예정이다. 대림산업에 따르면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는 세대 내부에 모서리 부분까지 끊임없는 단열라인과 열교설계가 적용돼 결로 발생을 최소화했다. 가족 활동이 많은 거실과 주방 공간의 바닥차음재를 일반(30mm)보다 2배 두꺼운 60mm로 적용해 층간소음이 저감된다는 설명이다. 또 엘리베이터 홀과 1층 세대 입구를 분리한 오렌지로비를 적용해 1층 세대의 프라이버시를 보호하고 노약자, 장애인도 편리하게 로비에 들어설 수 있도록 설계한 게 특징이다.

한편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의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양주시 광사동 652-4에 위치한다. 입주는 2019년 3월 예정이다.

이한림 기자  lhl@ezyeconomy.com

<저작권자 © 이지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