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 효성캐피탈, 난지도 하늘공원에 200여그루 나무 심어
[사회공헌] 효성캐피탈, 난지도 하늘공원에 200여그루 나무 심어
  • 문룡식 기자
  • 승인 2017.05.25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용덕(가운데) 효성캐피탈 대표는 임직원 40여명과 함께 난지도 하늘공원에서 나무 200여그루를 심었다. 사진=효성캐피탈

[이지경제] 문룡식 기자 = 효성의 금융전문 계열사 효성캐피탈(대표이사 김용덕)이 창립 20주년을 맞아 환경 개선을 위한 활동에 나섰다.

효성캐피탈은 “임직원 40여명이 서울 상암동 난지도 하늘공원을 찾아 200여그루의 나무 심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나무 심기 봉사활동은 과거 쓰레기 매립지였던 노을공원을 환경생태공원으로 바꾸기 위한 ‘100개의 숲 만들기’ 프로젝트 일환이다.

이번 나무 심기 활동기금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매월 급여의 일부를 기부하는 ‘행복’ 기금과 회사의 매칭그랜트 기금으로 마련됐다.

김용덕 대표이사는 “올해 도시 숲 가꾸기 활동을 통해 사회적 관심이 컸던 미세먼지 저감에 도움이 되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최고의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사회적 책임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룡식 기자 bukdh@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