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화재, 내달부터 개인용 자동차 보험료 인하
메리츠화재, 내달부터 개인용 자동차 보험료 인하
  • 안창현 기자
  • 승인 2017.05.26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메리츠화재

[이지경제] 안창현 기자 = 메리츠화재(대표이사 김용범)는 오는 6월1일부터 개인용 자동차의 보험료를 0.7% 인하한다고 26일 밝혔다.

메리츠화재는 보험료 인하와 동시에 마일리지 특약을 확대해 보험료 할인 효과를 높일 예정이다.

또 마일리지 특약 모든 구간의 할인율을 최대 6%까지 확대하고 업계 최초로 2만km 이하 구간을 신설했다.

주행거리별로는 연간 주행거리 3000km 이하는 33%, 5000km 이하는 29%, 1만km 이하는 21%, 1만km 초과부터 1만2000km 이하는 18%, 1만7000km 이하는 6%, 2만km 이하는 2%의 보험료 할인을 적용한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최근 개인용 자동차보험의 손해율이 개선돼 보험료를 인하하게 됐다”며 “우량 고객을 중심으로 보험료 할인 효과를 높이기 위해 마일리지 특약 확대와 함께 시행한다”고 말했다.


안창현 기자 isangahn@ezyeconomy.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